[인터뷰이 나우] '해운대' '국제시장' 윤제균 감독 차기작은 뮤지컬 영화 '영웅'...정성화 주연 확정
[인터뷰이 나우] '해운대' '국제시장' 윤제균 감독 차기작은 뮤지컬 영화 '영웅'...정성화 주연 확정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5.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제균 감독
윤제균 감독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영화 '해운대', '국제시장' 윤제균 감독이 뮤지컬 영화 '영웅'으로 돌아온다. 

'영웅'은 1909년 10월, 하얼빈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사살한 뒤 일본 법정의 사형 판결을 받고 순국한 안중근 의사의 마지막 일 년을 담은 영화다. 

또한 2009년 안중근 의사 의거 100주년 기념작으로 10년간 뜨거운 사랑 받아 온 대형 창작 뮤지컬 '영웅'을 영화화하는 작품으로, 본격 한국형 뮤지컬 영화로 기획됐다. 

6년 만에 차기작을 결정한 윤제균 감독은 "대한민국 모든 국민이 기억하고 존경하는 안중근 의사의 이야기를 더 의미 있고, 드라마틱하게 표현하기 위해 한국형 뮤지컬 영화에 도전하게 됐다"고 제작 의도를 밝혔다.

뮤지컬 '영웅' 10주년 기념 공연 티저 포스터/사진=에이콤
뮤지컬 '영웅' 10주년 기념 공연 티저 포스터/사진=에이콤

'영웅'은 뮤지컬의 대표 넘버를 보고 듣는 재미와 감동뿐 아니라, 러시아, 중국, 일본 등 현지 로케이션을 통해 한 층 업그레이드된 스케일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모두가 알고 있는 영웅 안중근 이면에 인간 안중근의 이야기도 담아내며 진정성 있는 감동으로 완성도를 높일 예정이다.

한편, '영웅'의 영화화만큼이나 관심을 모았던 주인공 안중근 역은 배우 정성화가 확정됐다. 정성화는 뮤지컬 '영웅'의 초연 이후 지금까지 안중근 역을 연기한 오리지널 캐스트로서 영화에서도 완벽한 싱크로율과 안정적인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영화는 추가 캐스팅을 확정 짓고 올 하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