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이 나우] '지천명 아이돌' 설경구 '우상'으로 베를린 달궈
[인터뷰이 나우] '지천명 아이돌' 설경구 '우상'으로 베를린 달궈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2.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우상'으로 베를린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된 배우 설경구/사진=씨제스
영화 '우상'으로 베를린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된 배우 설경구/사진=씨제스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지천명 아이돌' 설경구가 영화 '우상'으로 베를린 국제 영화제를 뜨겁게 달궜다. 

지난 17일 폐막한 제69회 베를린 국제 영화제에 영화 '우상'으로 공식 초청된 설경구는 14일과 15일(현지시각) 양일간 진행된 '우상'의 공식 행사에 참석해 베를린 현지 관객들과 만났다. 

베를린 국제 영화제는 1951년 독일의 통일을 기원하는 의미에서 시작된 이래, 매년 2월 개최되는 세계 3대 영화제 중 하나다. 예술작품 발굴을 중시하는 영화제로 유명한 베를린 국제 영화제에 '우상'은 파노라마 섹션에 초청됐다. 

영화 '우상' 스틸컷/사진=CGV아트하우스
영화 '우상' 스틸컷/사진=CGV아트하우스

'우상'은 영화 '한공주'로 2014년 제43회 로테르담 국제영화제에서 최고 영예인 '타이거상'을 수상한 이수진 감독의 신작으로, 아들의 뺑소니 사고로 정치 인생 최악의 위기를 맞게 된 남자와 목숨 같은 아들이 죽고 진실을 좇는 아버지 그리고 사건 당일 비밀을 간직한 채 사라진 여자가 맹목적으로 지키고 싶어하던 참혹한 진실에 대한 이야기를 담아냈다. 

영화 '우상'으로 베를린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된 배우 설경구/사진=씨제스
영화 '우상'으로 베를린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된 배우 설경구/사진=씨제스

설경구는 베를린 주 팔레스트 극장에서 진행된 영화 '우상'의 레드카펫에서 약 20분간 팬들과 일일이 인사하며 밀착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레드카펫에는 베를린 현지 영화 팬들은 물론, 설경구를 응원하고자 현장을 찾은 팬들로 관객석을 가득 메웠다는 후문이다.

전석 매진으로 상영 전부터 현지의 뜨거운 관심을 받은 '우상'은 14일 월드 프리미어 상영 내내 관객들의 탄성과 웃음, 환호를 오가는 뜨거운 반응을 얻어냈다.

영화 '우상'으로 베를린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된 배우 설경구/사진=씨제스
영화 '우상'으로 베를린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된 배우 설경구/사진=씨제스

설경구는 “영화 '한공주'를 좋게 봐서 이수진 감독에 대한 깊은 믿음이 있었다. '우상'의 유중식 캐릭터를 제안 받고, 시나리오를 읽으면서 가슴이 막 뛰더라. 이처럼 마음을 움직인 작품은 없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이수진 감독은 매 장면을 완벽하게 찍어내려는 감독이다. 함께 작업하며 나 자신에 대해 깊게 생각하는 계기가 됐고, 많은 것을 배웠다. 국내 관객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얻었으면 한다”고 작품과 감독에 대한 신뢰와 깊은 애정을 내비쳤다. 

설경구, 한석규, 천우희가 출연하는 '우상'은 오는 3월 국내 개봉 예정이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