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출신 하성운X이대휘, 김희애와 MBC '어린이에게 새 생명을' 진행 맡아
'워너원' 출신 하성운X이대휘, 김희애와 MBC '어린이에게 새 생명을' 진행 맡아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4.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어린이날 특집 방송 '어린이에게 새 생명을' 진행을 맡은 '워너원' 출신 가수 하성운, 배우 김희애, 가수 이대휘/사진=인터뷰365 DB, MBC
MBC 어린이날 특집 방송 '어린이에게 새 생명을' 진행을 맡은 '워너원' 출신 가수 하성운, 배우 김희애, 가수 이대휘/사진=인터뷰365 DB, MBC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그룹 워너원(WannaOne) 출신 가수 하성운, 이대휘가 배우 김희애와 함께 MBC 특별기획 ‘2019 어린이에게 새 생명을’ 진행을 맡아 어린이들에게 희망과 사랑을 전한다.

MBC ‘2019 어린이에게 새 생명을’은 1990년 시작 이후 올해로 29회를 맞게 됐으며 희소병, 난치병 등 질병으로 고통받는 어린이들에게 희망을 전하고 있는 명실상부 국내 최고 도네이션 프로그램이다. 지난 28년간 약 415억 원의 성금을 전달하며 총 1만 1천여 명에 이르는 환아의 치료에 기여해왔다.

데뷔 후 첫 공동 MC를 맡은 가수 하성운, 이대휘는 생방송에서 듀엣 무대까지 선보일 예정이다. 이외에도 힙합 그룹 MFBTY(윤미래·타이거JK·비지)와 가수 더원, 그룹 NCT드림이 무대를 채우며 더 큰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2019 어린이에게 새 생명을’ 방송에서는 배우 이소연, 김정화, 이청아를 비롯해 가수 조성모, 닉쿤이 출연하여 멜라닌 색소 모반증, 파타우증후군 등 희귀난치성 질환에 걸린 환아들과 함께하는 특별한 시간을 가진다. 배우 성유리도 내레이션에 참여하여 환아들을 향한 응원에 동참했다고 전해져 감동을 더할 예정이다.

오는 5월 5일 오후 1시 15분 방송.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