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5현장] 염정아 '미성년' 출연 이유? "김윤석의 첫 연출작...출연 영광"
[365현장] 염정아 '미성년' 출연 이유? "김윤석의 첫 연출작...출연 영광"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3.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미성년' 염정아 스틸컷/사진=쇼박스
영화 '미성년' 염정아 스틸컷/사진=쇼박스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배우 염정아가 영화 '미성년' 출연 이유로 배우 김윤석의 첫 연출작이라는 점을 꼽았다.

13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미성년'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염정아는 작품을 선택한 가장 큰 이유는 '김윤석' 이었다고 밝혔다.

그는 "김윤석 선배의 첫 연출작인데 나한테 대본을 춰서 영광이라고 생각했다"며 "내가 연기하는 영주가 김윤석 감독의 연출로 어떤 색이 입혀질까 궁금했다"고 말했다.

이어 "물론 시나리오도 좋았다"고 덧붙였다.

염정아는 극중 남편의 비밀을 알게 되지만 가정을 지키기 위해 담담한 척 상처를 내색하지 않는 영주의 혼란스러운 모습을 심도 있는 내면 연기로 소화할 예정이다.

충무로 대표 배우 김윤석이 연출을 맡아 크랭크인 전부터 뜨거운 화제를 모은 영화 '미성년'은 평온했던 일상을 뒤흔든 폭풍 같은 사건을 마주한 두 가족의 이야기를 그린다. 

쇼박스가 배급하며 오는 4월 개봉 예정이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