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마블의 첫 번째 영화 '캡틴 마블' 90초 예고편 최초 공개
2019년 마블의 첫 번째 영화 '캡틴 마블' 90초 예고편 최초 공개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1.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캡틴 마블' 티저포스터/사진=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캡틴 마블' 티저포스터/사진=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2019년을 여는 가장 강렬한 기대작 '캡틴 마블'이 90초 예고편을 최초공개했다. 

3월 초 개봉을 앞둔 '캡틴 마블'은 기억을 잃은 공군 파일럿 캐럴 댄버스(브리 라슨)가 쉴드 요원 닉 퓨리(사무엘L.잭슨)를 만나 MCU 사상 가장 강력한 히어로 ‘캡틴 마블’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담은 2019년 첫 마블 스튜디오 작품.

'어벤져스: 엔드게임'과 함께 올해 전 세계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으며, 국내 1100만 이상 관객을 동원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2018)를 통해 '어벤져스: 엔드게임' 등장이 예고된 캡틴 마블의 탄생을 최초로 그린 작품으로도 뜨거운 주목을 받고 있다.

마블 사상 가장 강력한 히어로이자 알려지지 않은 엄청난 초능력을 보유한 캡틴 마블의 탄생을 그린 '캡틴 마블'이, 2018년 '블랙 팬서' 이후 또 한 번 마블 솔로 무비 흥행 역사를 갈아치울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또한 마블 스튜디오 작품 최초로 90년대를 배경으로 한 만큼 색다른 비주얼과, 쉴드 요원 닉 퓨리의 스토리까지 기대를 높이고 있다.

영화 '캡틴 마블' 90초 예고편 캡쳐/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영화 '캡틴 마블' 90초 예고편 캡쳐/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공개된 예고편에서 쉴드 요원 닉 퓨리(사무엘L. 잭슨)는 캡틴 마블(브리 라슨)에게 우주 침공에 대해 묻고, 캡틴 마블은 변신에 능한 스크럴족이 지구에 침공 중이라고 답한다. 이와 함께 자신이 스크럴족이 아니라는 증거로 강력한 파워를 보여주며 “걔들은 이런 거 못해”라고 말하는 캡틴 마블의 자신감과 강력함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떡하니 로고 박고 다니면 신분 위장이 잘 되나 보지?”, “쫄쫄이 수트 입는 우주전사가 할 말은 아니지”등 티격태격하는 캡틴 마블과 닉 퓨리의 대화는 두 캐릭터의 콤비 플레이와 MCU 특유의 유머를 기대케 한다.

영화는 3월 초 개봉 예정이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