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컬처웍스 베트남 법인, 투자배급업 본격화..."2019년 현지 투자 제작 영화 5편 개봉"
롯데컬처웍스 베트남 법인, 투자배급업 본격화..."2019년 현지 투자 제작 영화 5편 개봉"
  • 김리선 기자
  • 승인 2018.12.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컬 영화 첫 투자제작 영화인 '혼 파파 자 꼰가이' 12월 28일 개봉
롯데컬처웍스 베트남 법인의 로컬 영화 첫 투자제작 영화 '혼 파파 자 꼰가이' 포스터

[인터뷰365 김리선 기자] 롯데컬처웍스 베트남 법인이 투자배급업에 본격적인 시동을 건다. 

28일 롯데컬처웍스에 따르면 로컬 영화 첫 투자제작 영화인 '혼 파파 자 꼰가이(Daddy Issue)'가 12월 28일 개봉된다.

이 영화는 롯데컬처웍스가 지난 2017년 6월 베트남 투자 제작업에 진출한 후 첫 투자배급작으로 한국 영화 '아빠는 딸'(2017)을 현지 문화에 맞게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롯데컬처웍스 베트남 법인은 '신과함께' 시리즈, '지금 만나러 갑니다' 등을 현지에 배급한 바 있다.

영화는 철없고 유치한 아버지와 생활력 강한 딸이 어느 날 몸이 바뀌게 되면서 점차 서로를 이해해 가는 과정을 그린 코미디 영화다.

켄 오키아이(ken ochiai) 감독이 연출을 맡고 베트남 인기 배우 타이 호아가 아빠역을 케이티 응우웬이 딸 역할을 맡았다. 한국 원작에서 한국의 흔한 부녀관계를 표현했듯이 시나리오 작업부터 베트남 관객들이 공감할 수 있는 상황에 맞게 현지화했다.

영화 제작은 'Chanh Phuong Films'가 맡았다. 베트남에서 영화 '엠 츄아 18'(2017)를 제작해 베트남에서 역대 관객 수 1위인 267만 관객을 동원한 바 있다.

롯데컬처웍스 관계자는 "아버지와 딸의 관계라는 나라를 초월한 공통의 문화코드로 웃음과 감동을 모두 잡은 이번 영화가 베트남에서도 통할 것이라 기대한다"며 "이번 영화를 시작으로 내년에는 5편의 영화를 베트남에서 개봉하는 등 베트남 영화 시장 성장에 발맞춰 지속적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