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제1호 후원 선수로 LPGA 양희영 프로 골퍼 선정
우리금융그룹 제1호 후원 선수로 LPGA 양희영 프로 골퍼 선정
  • 김리선 기자
  • 승인 2019.03.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금융그룹은 6일 서울시 중구 우리은행 본점 글로벌룸에서 ‘양희영 프로골퍼 후원 협약식’을 가졌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사진 왼쪽)이 양희영 프로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우리금융

[인터뷰365 김리선 기자]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6일 오전 우리은행 본점 23층 글로벌룸에서 최근 LPGA투어 혼다 타일랜드에서 우승을 하며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양희영 선수와 메인 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희영 선수는 LPGA 통산 4승에, 메이저 대회인 U.S.여자 오픈에서는 두 차례나 준우승을 차지했을 정도로 세계 최정상의 기량을 갖고 있는 선수다.

특히,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9년 연속 상금 랭킹 25위 내에 이름을 올렸고, 통산 TOP 10 회수는 64번에 이를 정도로 꾸준함의 대명사로 통하는 선수다. 2016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는 태극마크를 달고 개인 4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LPGA 혼다 타일랜드에서 기업 로고가 없는 민모자를 쓰고 우승한 기사를 접한 후 양희영 선수의 성실성, 도전정신, 성장 가능성 등을 높게 평가하고 즉시 후원을 검토했다. 양희영 선수측도 새롭게 출범하는 우리금융그룹과 함께 성장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 계약이 성사됐다고 우리금융 측은 설명했다. 양희영 선수는 우리금융그룹과 2020년까지 후원 계약을 맺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양희영 선수는‘글로벌 금융을 선도하는 1등 금융그룹’이라는 우리금융그룹의 비전과 꼭 닮아 우리금융그룹 제1호 후원선수로 선정하게 됐다”며, “양희영 선수가 골프에 더욱 매진해 각종 글로벌 대회는 물론 2020년 도쿄올림픽에서도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후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