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SKY 캐슬' 조현탁 감독 "현장에서 염정아-김서형이 스포일러 전해줘"
[현장] 'SKY 캐슬' 조현탁 감독 "현장에서 염정아-김서형이 스포일러 전해줘"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1.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오후 'SKY 캐슬' 종영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조현탁 감독/사진=JTBC
31일 오후 'SKY 캐슬' 종영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조현탁 감독/사진=JTBC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스카이 캐슬)의 조현탁 감독이 스포일러를 찾아보지 않았다고 말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가든호텔에서 열린 'SKY 캐슬' 종영 기자 간담회에서 조 감독은 "현장에서 염정아씨와 김서형씨가 '이런 스포일러가 있다'고 전해줬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내가 들었던 스포일러는 다 틀렸다. 다 틀린 게 어떻게 이렇게 디테일이 살아있는지 신기해 했다"며 "대본이 많이 나와있었고 정해진 이야기가 있어서 스포일러 때문에 좌지우지된 것은 없었다"고 밝혔다.

또 "내가 들었던 스포일러는 다 틀렸다"고 말하며 웃음을 지었다.

'SKY 캐슬'은 대한민국 상위 0.1%가 모여 사는 SKY 캐슬 안에서 남편은 왕으로, 제 자식은 천하제일 왕자와 공주로 키우고 싶은 명문가 출신 사모님들의 처절한 욕망을 샅샅이 들여다보는 코믹 풍자극이다.

배우 염정아, 김서형, 염정아, 윤세아, 오나라, 정준호, 김병철, 최원영, 조재윤 등이 출연해 열연을 펼쳤다.

19회 시청률은 23.2%를 돌파하며 비지상파 채널 역대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오는 2월 1일 오후 11시 최종회인 20회가 방송된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