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문소리, 영화 '군산:거위를 노래하다', '메기'로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초청
배우 문소리, 영화 '군산:거위를 노래하다', '메기'로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초청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8.10.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하는 배우 문소리/사진=마리끌레르코리아, 씨제스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하는 배우 문소리/사진=마리끌레르코리아, 씨제스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배우 문소리가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BIFF)에 참석해 영화 팬과 만난다.

아시아 최대 영화 축제인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는 4일 개막해 13일까지 열흘간의 대장정을 이어나간다. 문소리는 부산국제영화제 ‘갈라 프리젠테이션’ 부문에 초청된 장률 감독의 영화 ‘군산:거위를 노래하다’와 ‘한국영화의 오늘-비전’ 부문에 초청된 이옥섭 감독의 영화 ‘메기’로 참석한다. 두 작품 모두 월드 프리미어로 이번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세계 최초로 상영될 예정이다.

영화 ‘군산:거위를 노래하다’ 스틸컷/사진=률필름
영화 ‘군산:거위를 노래하다’ 스틸컷/사진=률필름

영화 ‘군산:거위를 노래하다’는 영화 ‘춘몽(2016)’ ‘경주(2013)’를 연출한 장률 감독의 신작이다. 박해일과 문소리가 주연으로 출연해, 미묘한 감정을 품은 두 남녀가 군산을 여행하며 엇갈리고 굽이치는 이야기를 그려냈다.

장률 감독은 “촬영장에서 문소리는 두 마디 할 것 반 마디만 해도 서로 원하는 것을 알아챈다”고 말했다.

영화 메기 스틸컷/사진=국가인권위원회
영화 메기 스틸컷/사진=국가인권위원회

문소리가 병원 부원장 ‘이경진’ 역을 맡은 영화 ‘메기’는 국가인권위원회의 14번째 프로젝트로 이옥섭 감독의 작품이다. 이 감독과 다수의 작품을 함께한 배우 겸 감독 구교환이 프로듀싱을 맡았다. 성관계를 하는 엑스레이 사진이 발견돼 병원이 발칵 뒤집히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독특한 스토리 구조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문소리는 “워낙 이옥섭 감독님의 팬 이였다. 재기발랄한 시나리오가 맘에 들었고, 재미있게 촬영했다. 이번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많은 분과 만날 수 있는 창구를 마련했으면 한다”고 전했다.

영화 ‘군산:거위를 노래하다’는 10월 5일 금요일 오후 6시 해운대 비프빌리지에서 이루어지는 야외 무대인사를 시작으로 부산국제영화제의 일정을 시작한다. 같은 날 저녁 8시 영화의 전당에서 GV를 통해 관객과의 밀착 소통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영화 ‘메기’는 10월 7일 일요일 저녁 8시 30분 롯데시네마를 통해 월드 프리미어로 소개되며, 9일 화요일 오후 6시 해운대 비프빌리지에서 야외 무대인사를 앞두고 있다.

관련기사

-->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