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춘희 디자이너의 ‘지스튜디오’, CJ오쇼핑 론칭방송서 45억 매출 달성
지춘희 디자이너의 ‘지스튜디오’, CJ오쇼핑 론칭방송서 45억 매출 달성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8.09.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오쇼핑 채널에서 1일 론칭한 지춘희 디자이너의 브랜드 ‘지스튜디오’의 밍크베스트 상품 방송 장면/사진=CJ
CJ오쇼핑 채널에서 1일 론칭한 지춘희 디자이너의 브랜드 ‘지스튜디오’의 밍크베스트 상품 방송 장면/사진=CJ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CJ ENM 오쇼핑 부문이 국내 최정상급 디자이너 지춘희와 손잡고 출시한 패션 브랜드 ‘지스튜디오(gstudio)’가 지난 1일 첫 론칭 방송에서 약 2시간 동안 총 45억 원의 주문금액을 올리며 매진을 기록했다. 1분마다 평균 3000만 원이 넘는 주문액이 들어온 셈이다. 생방송 중 동시 주문 고객 수는 최고 2000명에 달했다.

‘지스튜디오’는 첫 방송에서 슈트, 트렌치코트, 밍크베스트, 블라우스, 니트 스커트 등 5개 가을용 의류를 선보였다. 

방송에 선보인 트렌치코트는 쇼호스트가 상품 설명을 시작하자마자 주문이 쇄도했다. 상담원, 자동주문전화(ARS), 모바일을 통한 접속자 수가 초반부터 1000여 명에 달했고 결국 방송 시작 20분 만에 준비한 수량이 모두 동났다.

블라우스도 방송화면에 등장하면서 주문 고객 수가 급격히 증가하기 시작해 계획된 시간보다 10분이나 빨리 매진됐다. 59만 9000원으로이 날 가장 고가에 판매한 밍크베스트도 9분 동안 12억 원 넘는 매출을 올렸다.

‘지스튜디오’는 지난달 29일부터 3일간 CJ mall에서 미리 주문을 통해서만 4억 원 상당의 주문을 받았다. 일반적인 패션 상품 대비 4배 정도 많은 수준이다. 

강혜련 CJ 오쇼핑 패션의류팀 부장은 “지춘희라는 국내 최정상급 디자이너가 홈쇼핑에 진출한다는 것 자체가 론칭 전부터 크게 화제가 됐고 그녀의 이름에 걸맞은 프리미엄 상품을 개발해 출시한 것이 고객들께 잘 전달된 것 같다”리고 전했다.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