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헤미안 랩소디' 레미 맬렉 “한국 관객 분들의 사랑에 정말 행복합니다”
'보헤미안 랩소디' 레미 맬렉 “한국 관객 분들의 사랑에 정말 행복합니다”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8.11.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헤미안 랩소디 한국 흥행 감사 인사 영상/사진=㈜이십세기폭스코리아
보헤미안 랩소디 한국 흥행 감사 인사 영상/사진=㈜이십세기폭스코리아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국내 전체 박스오피스 1위를 석권하며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의 배우들이 대한민국 흥행 열풍에 감사한 마음을 전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보헤미안 랩소디'는 음악의 꿈을 키우던 아웃사이더에서 전설의 록 밴드가 된 '프레디 머큐리'와 '퀸'의 독창적인 음악과 화려한 무대 그리고 그들의 진짜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영화는 개봉 이후 13일 연속 외화 박스오피스 1위에 이어 14일차에는 전체 박스오피스 1위의 역주행을 기록했다. 이는 전세대 관객들을 모두 사로잡은 올해 필람 영화라는 관객들의 자발적인 입소문이 만들어낸 값진 결과라서 더욱 눈길을 끈다.

이러한 한국 관객들의 뜨거운 성원에 '프레디 머큐리' 역을 맡은 레미 말렉과 '메리 오스틴' 역의 루시 보인턴, '존 디콘' 역의 조셉 마젤로 그리고 '폴 프렌터' 역의 엘렌 리치가 한국 관객들만을 위한 특별한 인사를 전했다.

먼저, 퀸의 천재 보컬인 '프레디 머큐리' 역의 레미 맬렉은 “안녕하세요. 한국 관객 여러분! 한국의 많은 분들께서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를 사랑해주신다고 하니 정말 행복합니다”라며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존 디콘' 역의 조셉 마젤로는 “한국에 방문해서 직접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싶네요”라고 밝혔다.

'퀸'의 매니저 '폴 프렌터' 역의 엘렌 리치는 “다음에 기회가 된다면 꼭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라는 말들로 한국 관객들과의 만남에 대한 소망을 드러냈다.

여기에 '프레디 머큐리'의 영원한 뮤즈인 '메리 오스틴' 역의 루시 보인턴은 “영화를 못 보셨다면 가까운 극장에서 꼭 만나보세요!”라며 아직 영화를 관람하지 못한 관객들에게는 영화를 추천하는 센스있는 인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네 배우들이 한국 관객들만을 위해 한국어로 “감사합니다”라고 전해 웃음을 선사했다.

관련기사

-->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