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션, 유네스코 세계유산 '아리랑' 전 세계 홍보 나선다
가수 션, 유네스코 세계유산 '아리랑' 전 세계 홍보 나선다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8.10.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리랑 영상의 내레이션을 재능기부한 가수 션/사진=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아리랑 영상의 내레이션을 재능기부한 가수 션/사진=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가수 션이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아리랑' 알리기에 동참한다.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는 션과 '아리랑' 홍보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에서 제작한 이번 4분짜리 영상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이자 우리 민족을 대표하는 민요인 아리랑의 역사 및 종류, 아리랑에 쏟아지는 세계적인 관심 등을 소개한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에서 제작한 아리랑 홍보 영상 캡쳐/사진=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에서 제작한 아리랑 홍보 영상 캡쳐/사진=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특히 이번 영상에는 션이 한국어 내레이션을 재능기부했고, 한국어·영어 두 개의 버전으로 제작 됐다.

유튜브 뿐만이 아니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 전세계 젊은층이 많이 사용하는 SNS를 활용하여 홍보한다.

션은 "대한민국 대표민요인 아리랑을 소개하게 돼 영광이며, 국내외 네티즌이 아리랑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지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서 교수는 "세계적으로 보존가치를 인정받는 우리의 전통문화유산이 점차 잊혀지고 있는 것이 안타까워 영상을 통해 국내 및 해외로 널리 소개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전 세계 주요 언론사 3백여 곳의 트위터 계정에 영어 영상을 첨부했고, 50여 개국 대표 한인 커뮤니티에도 영상을 올려 유학생 및 재외동포에게도 널리 알리고자 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