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왕국 2' 크리스벅·제니퍼 리 감독 등 제작진 공식 내한 확정
'겨울왕국 2' 크리스벅·제니퍼 리 감독 등 제작진 공식 내한 확정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11.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나' 캐릭터에 생생한 생명력 불어넣은 이현민 슈퍼바이저 참석
영화 '겨울왕국 2' 메인 포스터/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영화 '겨울왕국 2' 메인 포스터/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올겨울 최고의 기대작 '겨울왕국 2'을 탄생시킨 제작진이 대거 오는 25일과 26일 한국을 찾는다. 

14일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는 21일 영화 개봉에 앞서 작품을 연출한 크리스 벅, 제니퍼 리 감독을 비롯, 피터 델 베초 프로듀서, 이현민 슈퍼바이저의 공식 내한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겨울왕국'시리즈를 탄생시킨 오리지널 제작진이다. 특히 크리스 벅, 제니퍼 리 감독과 피터 델 베초 프로듀서는 첫 공식 내한으로, 국내 관객들이 '겨울왕국' 시리즈에 보내는 열렬한 성원에 감사 인사를 전하기 위해 이번 방한을 결정했다.

이현민 슈퍼바이저는 이번 작품 속 특히 '안나' 캐릭터의 전반적인 작업을 맡아 생생한 생명력을 불어넣은 월트디즈니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의 한국인 애니메이터다. 

영화 '겨울왕국 2' 엘사, 안나 캐릭터 포스터/사진=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영화 '겨울왕국 2' 엘사, 안나 캐릭터 포스터/사진=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2014년 개봉당시 주제곡 '렛잇고' 열풍을 몰고 온 영화 '겨울왕국'은 역대 국내 개봉 애니메이션 중 첫 천만 관객 돌파 및 최다 관객 수를 기록했을 뿐 아니라, 전 세계 애니메이션 총 흥행 수익 1위를 달성했다. 

'겨울왕국'은 흥행 뿐 아니라 작품성도 인정받았다. 작품을 연출한 크리스 벅, 제니퍼 리 감독은 평단의 압도적인 극찬과 함께 그 해 아카데미 시상식과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장편 애니메이션 작품상을 수상했다.

'겨울왕국 2'는 숨겨진 과거의 과거의 비밀을 찾기 위해 모험을 떠나는 '엘사'와 '안나'의 이야기를 그린다.

 

관련기사

-->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