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성우, 태국 팬미팅 전석 매진 '차세대 아시아 프린스'
옹성우, 태국 팬미팅 전석 매진 '차세대 아시아 프린스'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3.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옹성우 “팬은 나의 삶과 일상을 완성시켜주는 존재...항상 감사한 마음이다” 
옹성우 태국 팬미팅/사진=판타지오
옹성우 태국 팬미팅/사진=판타지오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그룹 워너원 출신 옹성우가 태국에서 아시아 투어 팬미팅을 개최했다.

옹성우는 지난 16일 태국 방콕 썬더돔에서 옹성우의 첫 아시아 팬미팅 투어 'ONG SEONG WU 1st Fanmeeting Tour - Eternity'(옹성우 1st 팬미팅 투어 - '이터니티')을 개최하고 현지 팬들을 만났다. 

팬미팅 티켓 오픈과 동시에 서버가 다운되며 4600석 전 좌석이 매진, 압도적인 인기를 자랑한 옹성우의 첫 해외 단독 팬미팅은 글로벌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옹성우 태국 팬미팅/사진=판타지오
옹성우 태국 팬미팅/사진=판타지오

브루노 마스의 'Treasure'의 퍼포먼스로 화려하게 등장한 옹성우는 "웰컴 옹성우"라고 자신을 부르는 팬들의 외침에 환한 미소로 화답하며 팬미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옹성우의 재치가 돋보였던 'ONG TALK(옹토크)', 직접 찍은 사진을 보며 팬들과 추억을 공유한 'ONGSTAGRAM(옹스타그램)', 히트곡 메들리 댄스 타임 'WANNA ONG(워너옹)', 미공개 셀캠 공개까지 자신의 일상을 아낌없이 팬들에게 공개하며 특별한 교감의 시간을 이어나갔다. 

팬들의 열광적인 환호성을 이끌어 낸 것은 옹성우의 무대였다. 오프닝을 장식한 'Treasure' 외에도 옹성우의 깊은 감성이 묻어난 이소라의 '제발', 팬들에게 들려주고 싶은 마음을 담은 김진호의 '이 순간을 사랑해요'는 그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와 어울려 팬들에게 감동을 선사해 공연장을 뜨겁게 달궜다. 

무엇보다 옹성우는 '프로듀스101' 첫 소속사 평가 당시 선보였던 브루노 마스의 'That's what I Like'를 앵콜 무대로 준비해 팬들에게 더욱더 잊지 못할 순간을 선물했다. 

옹성우 태국 팬미팅/사진=판타지오
옹성우 태국 팬미팅/사진=판타지오

옹성우는 “팬분들은 나의 삶과 일상을 완성시켜주는 존재다. 힘들 때 위로해주는 것도, 기쁠 때 함께 기뻐해 주는 것도, 늘 마지막을 완성시켜주는 존재가 바로 팬이다”라며 “나를 완성시켜주는 팬분들 정말 감사하고 앞으로 더 완성되는 존재가 되겠다”고 팬들에 대한 고마움과 앞으로의 각오를 전했다.

두 시간여 동안의 뜨거웠던 팬미팅을 마무리하며 “이렇게 만났네요?! 그런데 이제 시작이고, 옹성우의 첫 번째 해외 팬미팅이잖아요. 여러분과 맞이하는 첫 번째가 두 번이라 너무 감사합니다. 첫 번째가 두 번인 것은 너무 특별한 것 같아요. 이건 끝이 없다는 의미 같아요. 우리에게 끝은 없습니다. 다시 만나요”라며 뭉클한 소감과 함께 다음 만남을 기약했다. 이어 팬미팅에 참석한 전원과 하이터치를 하며 팬들을 배웅했다.

옹성우 태국 팬미팅/사진=판타지오
옹성우 태국 팬미팅/사진=판타지오

한편, 성황리에 태국에서 아시아 팬미팅 투어의 첫 공연을 마친 옹성우는 오는 23일 말레이시아, 4월 6일 싱가포르에서 열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