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 송혜교-박보검, 한 편의 CF 같은 캐릭터 포스터
‘남자친구’ 송혜교-박보검, 한 편의 CF 같은 캐릭터 포스터
  • 이수진 기자
  • 승인 2018.11.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남자친구’ 제공
‘남자친구’ 송혜교-박보검의 캐릭터 포스터/사진=tvN ‘남자친구’ 제공

[인터뷰365 이수진 기자]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 송혜교-박보검의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오는 11월 28일 밤 9시 30분 첫 방송을 앞둔 ‘남자친구’는 한번도 자신이 선택한 삶을 살아보지 못한 수현(송혜교 분)과 자유롭고 맑은 영혼 진혁(박보검 분)의 우연한 만남으로 시작된 설레는 감성 멜로 드라마.

16일 공개된 송혜교-박보검의 2색 캐릭터 포스터는 극 속 다른 성향을 지닌 두 사람의 캐릭터 분위기를 담고 있다. 

송혜교는 이어폰을 끼고 먼 곳을 바라보는 모습이다. 그의 눈빛과 표정에서 풍겨져 나오는 단단함과 입가에 살짝 머금은 미소가 관심을 집중시킨다. 그런가 하면 박보검은 흩날리는 머리칼과 무심하게 걷은 소매, 청바지와 운동화까지 자유로운 영혼을 대변하는 스타일이 관심을 집중시키는 한편, 무언가를 회상하는 듯한 그의 표정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는 배우 송혜교-박보검과 영화 ‘7번 방의 선물’, ‘국가대표2’의 각색, 드라마 ‘딴따라’의 극본을 맡았던 실력파 유영아 작가가 합류했다.

드라마 ‘질투의 화신’을 연출한 박신우 감독과 선풍적인 인기 속에 종영한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비롯해 ‘명불허전’, ‘그녀는 예뻤다’, ‘주군의 태양’을 제작한 본팩토리가 의기투합했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