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 이병헌·하정우·마동석·전혜진·수지 캐릭터 포스터 공개
'백두산' 이병헌·하정우·마동석·전혜진·수지 캐릭터 포스터 공개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11.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나의 독재자'(2014) 이해준 감독·'PMC: 더 벙커'(2018) 김병서 촬영감독 공동 연출 맡아
영화 '백두산' 이병헌, 하정우 캐릭터 포스터/사진=CJ엔터테인먼트
영화 '백두산' 이병헌, 하정우 캐릭터 포스터/사진=CJ엔터테인먼트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배우 이병헌, 하정우, 마동석, 전혜진, 배수지의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백두산'이 캐릭터 포스터 5종을 공개했다.

'백두산'은 남과 북 모두를 집어삼킬 초유의 재난인 백두산의 마지막 폭발을 막아야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는 백두산 화산 폭발을 둘러싼 다섯 인물을 생생하게 포착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먼저 강렬한 눈빛으로 총구를 겨냥하고 있는 '리준평'(이병헌)의 포스터는 백두산 화산 폭발을 막기 위한 결정적 정보를 손에 쥔 북한 무력부 소속 일급 자원 역으로 데뷔 이래 첫 북한 요원 캐릭터에 도전한 이병헌의 새로운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백두산 폭발 후 화염과 연기로 둘러싸인 재난 상황을 바라보고 있는 '조인창'(하정우)의 포스터는 모두의 운명이 걸린 비밀 작전에 투입된 EOD 대위를 연기한 하정우의 모습과 함께 “마지막 폭발을 막아야 한다”라는 카피가 어우러져 예측불가 스토리에 궁금증을 더한다.

영화 '백두산' 마동석, 전혜진, 배수지 캐릭터 포스터/사진=CJ엔터테인먼트
영화 '백두산' 마동석, 전혜진, 배수지 캐릭터 포스터/사진=CJ엔터테인먼트

이어 백두산 화산 폭발을 연구하는 지질학 교수 '강봉래'(마동석)와 작전을 제안하는 '전유경'(전혜진)의 포스터는 “불가능한 작전, 성공해야만 한다”라는 카피가 더해져 남과 북 모두의 운명이 걸린 작전에 호기심을 자극하며, 아비규환이 된 도심 속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최지영'(배수지)의 포스터는 “반드시 살아남아야 한다”라는 카피와 함께 팽팽한 긴장감을 자아낸다.

영화 '나의 독재자'(2014)의 이해준 감독과 'PMC: 더 벙커'(2018)의 김병서 촬영감독이 공동 연출을 맡았다.

영화는 오는 12월 개봉 예정이다.

관련기사

-->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