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서 만나는 지상 최대의 여름 클래식 축제 '빈 필하모닉 여름음악회'
한국서 만나는 지상 최대의 여름 클래식 축제 '빈 필하모닉 여름음악회'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5.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빈 필하모닉 여름음악회' 중계 상영 포스터/사진=메가박스
'2019 빈 필하모닉 여름음악회' 중계 상영 포스터/사진=메가박스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메가박스가 지상 최대의 여름 클래식 축제 '2019 빈 필하모닉 여름음악회'를 중계 상영한다.

오스트리아 빈의 쉔부른 궁전에서 열리는 '빈 필하모닉 여름음악회'는 여름의 시작을 알리며 매년 10만여 명의 관객, 전 세계 80개국과 함께하는 클래식 축제다.

2004년부터 매년 개최된 '빈 필하모닉 여름음악회'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쉔부른 궁전의 독특한 밤 풍경과 아름다운 별빛을 배경으로 '주빈 메타', '다니엘 바렌보임', '발레리 게르기예프'와 같은 세계적인 지휘자들이 참여하며 최고의 명성을 쌓아왔다.

구스타보 두다멜/사진=메가박스
구스타보 두다멜/사진=메가박스

올해는 화려하고 열정적인 무대로 유명한 마이에스트로 '구스타보 두다멜'의 지휘와 카리스마 넘치는 예술적 기교와 매혹적인 무대 장악력으로 정평이 난 피아니스트 '유자 왕'의 연주로 쉔부른 궁전의 여름 밤을 아름답게 수놓을 예정이다.

이번 여름음악회는 '랩소디 인 블루'를 테마로 다양성 속에서 화합을 이끌어낸 '미국 문화'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독특한 해석을 연주곡들을 통해 전달한다. 이를 위해 '신세계 교향곡'과 같은 고전부터, '카사블랑카' 영화 음악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장르의 연주곡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2019 빈 필하모닉 여름음악회'는 오는 6월 21일 오후 8시 메가박스 17개 지점(코엑스점, 센트럴점, 동대문점, 이수점, 신촌점, 목동점, 강남점, 킨텍스점, 영통점, 분당점, 하남스타필드점, 고양스타필드점, 송도점, 백석점, 대전점, 대구점, 부산대점)에서 상영된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