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창욱부터 샤이니 온유까지...뮤지컬 '신흥무관학교' 앵콜 공연 확정
지창욱부터 샤이니 온유까지...뮤지컬 '신흥무관학교' 앵콜 공연 확정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1.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군 창작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앵콜 공연 포스터/사진=육군본부, ㈜쇼노트
육군 창작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앵콜 공연 포스터/사진=육군본부, ㈜쇼노트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육군 창작 뮤지컬 '신흥무관학교'가 지난해 전국 투어 공연을 마무리하고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100주년 기념 공연으로 돌아온다. 

'신흥무관학교'는 지난 무대에서 완벽한 연기 앙상블을 선보이며 관객들의 호평을 받았던 배우와 새로운 배우의 합류로 기대를 모은다. 

약 2달간 이어지는 장기 공연인 만큼, 초연 당시 원 캐스트로 무대에 오른 '동규', '팔도', '지청천' 등 주요 배역은 더블 캐스트로 진행된다. 

국권침탈에 항거하여 자결한 유생의 아들이자 신흥무관학교의 뛰어난 학생인 '동규' 역은 배우 지창욱과 고은성이 맡는다. 

이회영이 거둬 키운 아이에서 신흥무관학교의 훌륭한 학생으로 성장하는 '팔도' 역은 배우 강하늘과 조권이 연기한다. 

일본 육군사관학교 졸업 후 독립운동을 적극적으로 이끌어간 신흥무관학교 교관 '지청천' 역은 배우 김성규(인피니트 성규)와 이진기(샤이니 온유)가 함께한다.

지난 2018년 9월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첫 공연을 선보인 '신흥무관학교'는 대한민국 육군의 뿌리가 된 '신흥무관학교'를 배경으로 격변하는 시대를 살았던 사람들의 독립을 위한 치열한 삶을 다룬 작품이다. 

일제에 항거하고 빼앗긴 나라를 되찾기 위해 모든 것을 바친 평범한 청년들의 이야기를 역동적으로 담아냈다. 공연은 오는 2월 27일부터 4월 21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공연된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