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시네마 월드타워, 3년 연속 300만 관객 돌파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3년 연속 300만 관객 돌파
  • 김리선 기자
  • 승인 2018.12.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최대 스크린인 수퍼플렉스G

[인터뷰365 김리선 기자] 롯데시네마의 플래그십 스토어인 롯데시네마 월드타워가 지난 4일 3년 연속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고 7일 밝혔다. 

2014년 개관된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은 국내 멀티플렉스 영화관 전관을 통틀어 2016년부터 올해까지 3년 누계 시장점유율(M/S) 1위를 달성 하는 등 눈에 띄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롯데시네마 월드타워는 세계 최대 스크린인 수퍼플렉스G, 세계 최대의 LED 스크린 영화관 수퍼S를 보유하고 있으며, 해당 상영관은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기네스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300만 관객 돌파를 기념해 롯데시네마는 오는 10일부터 18일까지 롯데시네마 월드타워를 방문한 고객들에게 2014년 개관 당시의 가격인 주중 9000원, 주말 1만원으로 영화를 관람할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 27일 영화 '말모이'의 가족 시사도 진행된다. 우리말 사용이 금지된 1940년대 까막눈 판수가 조선어학회 대표 정환을 만나 사전을 만들기 위해 비밀리에 전국의 우리말과 마음까지 모으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내년 1월 3일부터 23일까지 전국 30개의 롯데시네마에서는 세계적 거장 스탠리 큐브릭 감독의 특별전인 '롯데시네마X스탠리 큐브릭'도 진행된다. 상영 영화는 그의 미래 시리즈 3부작 중 두 작품인 '2001: 스페이스 오디세이', '시계태엽 오렌지'와 현대 공포 영화의 고전으로 자리잡은 '샤이닝'이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