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5현장] '블랙머니' 조진웅 "시끄러운 현장엔 늘 이하늬 있어"
[365현장] '블랙머니' 조진웅 "시끄러운 현장엔 늘 이하늬 있어"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10.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블랙머니' 조진웅, 이하늬 스틸컷/사진=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영화 '블랙머니' 조진웅, 이하늬 스틸컷/사진=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영화 '블랙머니'로 호흡을 맞춘 배우 조진웅과 이하늬가 서로의 넘치는 에너지를 칭찬했다.

10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블랙머니' 제작보고회에서 이하늬는 "조진웅과 언제 만나서 연기해보나 했는데 이번에 만났다"며 "연기할 때도 현장에서 대기할 때도 대단한 배우라고 느꼈다. '저런 에너지가 어디서 나오지'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칭찬했다.

이에 조진웅은 "이하늬도 마찬가지다. 에너지가 넘치는데 심지어 시끄럽다. 현장에서 어딘가 시끄럽다 하면 늘 이하늬가 있었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이어 "담배를 끊었는데 촬영장에서 계속 '담배 끊어라' '영어 공부해라' '술 줄여라'고 이야기했다"며 "대화의 8할이 잔소리였다"고 털어놨다.

'블랙머니'는 수사를 위해서라면 거침없이 막 가는 '막프로' 양민혁 검사가 자신이 조사를 담당한 피의자의 자살로 인해 곤경에 처하게 되고, 누명을 벗기 위해 사건의 내막을 파헤치다 거대한 금융 비리의 실체와 마주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영화 '남부군' '부러진 화살' '남영동 1985' 등 지난 37년간 숱한 화제작을 통해 한국 사회에 날카로운 일침을 가해온 '한국영화계 명장' 정지영 감독의 신작이다.

오는 11월 13일 개봉.

관련기사

-->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