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 우리은행장, 우리미소금융재단 회장 취임
손태승 우리은행장, 우리미소금융재단 회장 취임
  • 황주원 기자
  • 승인 2018.02.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미소금융재단은 서울 중구 본점에서 손태승 우리은행장을 회장으로 선임했다고 27일 밝혔다. 손태승 회장(사진 왼쪽 세번째)이 취임식 후 조수형 감사(왼쪽 첫번째), 유수현 이사(왼쪽 두번째), 전원일 이사(왼쪽 네번째), 김용태 이사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우리은행
우리미소금융재단은 서울 중구 본점에서 손태승 우리은행장을 회장으로 선임했다고 27일 밝혔다. 손태승 회장(사진 왼쪽 세번째)이 취임식 후 조수형 감사(왼쪽 첫번째), 유수현 이사(왼쪽 두번째), 전원일 이사(왼쪽 네번째), 김용태 이사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우리은행

[인터뷰365 황주원 기자] 손태승 우리은행장이 우리미소금융재단 회장으로 선임됐다. 

27일 우리미소금융재단은 서울시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2018년도 1차 이사회 및 총회'를 개최하고 손 행장을 신임 회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손 신임 회장은 1959년생으로 전주고, 성균관대 법학과, 서울대 대학원 법학 석사를 졸업한 후, 1987년에 우리은행에 입행했다. 이후 전략기획부장, 우리금융지주 상무, 관악동작영업본부장, 자금시장사업단 상무, 글로벌사업본부 부문장 등을 거쳐 현재 우리은행 은행장으로 재임중이다.

우리미소금융재단은 우리은행과 계열사가 500억원을 출연해 2009년 금융권 최초로 설립됐으며, 영세자영업자 등 서민들에게 생활안정자금, 창업자금 등을 지원한다. 전국 10개 지점이 있으며, 2017년 말 기준 누적 1만1151명, 1308억원의 대출을 지원했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