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여름 인기 해외 여행지 1위는 베트남 '다낭'...日 불매운동에도 '오사카' 3위
올 여름 인기 해외 여행지 1위는 베트남 '다낭'...日 불매운동에도 '오사카' 3위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7.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메프 투어 인기 해외 여행지/사진=위메프
위메프 투어 인기 해외 여행지/사진=위메프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베트남 다낭이 올여름 해외 여행객들이 가장 선호하는 여행지로 꼽혔다. 미국령 괌과 일본 오사카가 뒤를 이었다.  

위메프는 7~8월 출발하는 해외 여행상품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베트남 다낭이 인기 여행지 1위에 올랐다고 12일 밝혔다.  

해외 항공권에서는 비행시간 6시간 이내 중·단거리 노선이 강세를 보였다. 도시별 예약 비중은 베트남 다낭(12%), 미국령 괌(6.4%), 일본 오사카(6.3%), 태국 방콕(6.1%), 필리핀 세부(5%) 순이다. 3~4일 짧은 휴가를 떠나는 여행객이 과반을 차지하면서 시간을 아낄 수 있는 여행지가 인기를 끌었다.  

왕복 항공권 예약 기준 휴가 일정은 4일(27%), 3일(24%), 5일(14%) 순으로 나타났다.  

해외 패키지 상품 순위 역시 1위에 뽑힌 베트남 다낭을 비롯해 동남아 휴양지의 인기가 높았다. 방콕·파타야, 세부, 나트랑, 코타키나발루가 뒤를 이었다.  

전윤주 위메프 여행제휴팀장은 “LCC 항공사들이 다양한 중·단거리 노선을 취항하면서 접근성이 더 좋아진 다낭, 괌, 방콕 등이 여름 휴가지로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