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영화 100년 기념사업’ 배우 안성기·김태리 참여한 공식 트레일러 공개
‘한국영화 100년 기념사업’ 배우 안성기·김태리 참여한 공식 트레일러 공개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7.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영화 100년 기념사업 공식 트레일러 캡처/사진=한국영화100년기념사업
한국영화 100년 기념사업 공식 트레일러 캡처/사진=한국영화100년기념사업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영화배우 안성기와 김태리가 '한국영화 100년 기념사업' 공식 트레일러의 목소리와 얼굴로 나선다.

한국영화100년기념사업추진위원회와 영화진흥위원회가 1919년으로부터 2019년까지 탄생 100년을 맞이한 한국영화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마주하고자 기획된 '한국영화 100년 기념사업'에서 한국영화의 과거-현재-미래를 보여주는 공식 트레일러를 1일 공개했다. 

공식 트레일러는 단편영화 '폴라로이드 작동법'(2004)을 비롯해 '최악의 하루'(2016), '더 테이블'(2017) 등으로 섬세한 연출력을 선보인 김종관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또한 국민배우 안성기가 내레이션을 맡았으며 영화 '아가씨'(2016)로 혜성처럼 등장해 '1987'(2017), '리틀 포레스트'(2018) 등에 출연한 배우 김태리가 출연했다.

공개된 트레일러는 영화필름이 빠르게 돌아가는 영사기 소리와 함께 스크래치가 많은 흑백의 화면으로 시작된다. 카메라와 조명, 촬영 도구들이 펼쳐져 있는 영화 촬영장의 카메라 레일을 따라 서서히 이동해 가면 무성영화에서 유성영화로, 흑백에서 컬러로, 1.33:1 화면 비율에서 1.85:1 화면 비율로 발전해온 한국영화 100년의 역사를 한 호흡에 담아냈다. 

‘한국영화 100년 기념사업’ 홍보위원장이자 공식 트레일러의 내레이션을 맡은 안성기는 “1919년 시작된 한국영화는 이제 세계로 뻗어 나가고 있다. 관객들의 무한한 사랑과 관심 덕분에 한국 영화가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며 한국영화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