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호산, '붕어빵' 아들과 다정하게
박호산, '붕어빵' 아들과 다정하게
  • 박규리 기자
  • 승인 2019.04.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호산/사진=박호산 SNS
박호산/사진=박호산 SNS

 

[인터뷰365 박규리 기자] 배우 박호산이 늦둥이 막내 아들 단우와 다정한 일상을 공개했다.

박호산은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단우야 커서 뭐될래? 뭐가 되고 싶어?"라는 글과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호산은 아들 단우를 품에 안고 미소를 짓고 있다. 동그랗게 눈을 뜨고 카메라를 응시하는 단우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아빠 박호산의 물음에 단우는 "랍스터"라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낸다.

박호산은 "#내아들 맞음. 랍스터 맞음. 가재맨이라고 해석도 해줌"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박호산은 24일 오후 방송한 SBS '영재 발굴단'에 출연해 아들 단우를 영어 영재로 소개했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