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도깨비야시장' 이번 주 종료...올해 341만 명 방문·매출 97억 원
'밤도깨비야시장' 이번 주 종료...올해 341만 명 방문·매출 97억 원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10.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의도 월드나이트마켓/사진=서울시
여의도 월드나이트마켓/사진=서울시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서울시는 대표 야간명소인 ‘서울밤도깨비야시장’이 이번 주말을 끝으로 올해 운영을 마무리 한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4월부터 10월까지 여의도·반포·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등 서울시내 곳곳에서 열린 ‘밤도깨비야시장’에는 푸드트럭 125대, 수공예작가 등 일반상인 206팀이 참여했다. 10월 첫째주 기준 야시장 방문객은 약 341만 명이었고 매출을 97억 원을 넘었다.

DDP 밤도깨비야시장/사진=서울시
DDP 밤도깨비야시장/사진=서울시

여의도·반포·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는 26일 토요일, 청계천은 27일 일요일이 마지막 운영일이다. 특히 이번 주는 핼러윈 주간을 맞아 다양한 축제와 볼거리로 방문객의 발길을 끌 예정이다.

먼저 ‘여의도·반포(25일~26일)’에서는 종합안내소를 핼러윈 캐슬로 꾸며 볼거리를 제공하고, 게임에 참여하면 푸드트럭 이용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한다.

‘DDP(25일~26일)’에서는 방문고객에게 사탕과 도깨비야광팔찌를 선착순으로 나눠주며, 페이스페인팅도 제공한다. ‘청계천(26일~27일)’에서는 핼러윈복장대여 및 분장서비스, 핸드메이드 제품 구매시 사탕증정 행사를 연다.

오는 12월에는 겨울시즌마켓인 ‘서울크리스마스마켓’을 개최 할 예정이다.

이성은 서울시 소상공인정책담당관은 “올해도 341만명 이상의 시민과 외국인이 밤도깨비야시장을 찾아 주말저녁의 여유로움을 즐겼고 동시에 소상공인의 판로개척과 일자리창출에도 도움을 줬다”며 “이번 주말에는 야시장별로 다양한 핼러윈이벤트를 마련했으니 방문해 즐거운 시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상훈 기자
박상훈 기자
1007@interview365.com
다른기사 보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