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켜라 운명아' 서효림, 눈부신 '도자기 피부'..無결점
'비켜라 운명아' 서효림, 눈부신 '도자기 피부'..無결점
  • 김영진 기자
  • 승인 2019.01.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콘텐츠와이)
(사진=콘텐츠와이)

[인터뷰365 김영진 기자] '비켜라 운명아'에서 엘리트 패션 디자이너 ‘한승주’ 역을 맡은 서효림이 명랑쾌활한 매력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촬영 현장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효림은 잡티 하나 없이 매끈한 도자기 피부를 연출했다. 해당 촬영은 극 중 한미라(간미연 분)의 딸 수지(김단우 분)에게 선물할 의상 디자인을 소개하는 장면.

서효림은 소품으로 준비된 스케치북을 들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내는 등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인간 비타민’이라는 수식어가 아깝지 않은 서효림의 생기 가득한 싱그러운 기운이 보는 이들의 기분까지 경쾌하게 만든다.

한편 21일 KBS2 편성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부터 KBS1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극본 박계형·연출 곽기원) 55회가 재방송된다.

'비켜라 운명아' 55회에서는 2차 콘테스트를 앞두고 한미라를 만난 승주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한미라는 승주 팀의 라이벌인 디자인 1팀의 무대에 서기로 한 상황. 한미라는 자신과 승주 모두를 지키는 좋은 방법이 생각났다며 승주를 불러냈고, 한미라의 계획을 들은 승주의 표정이 일순간 환해져 앞으로 어떤 전개가 이어질 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했다.


-->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