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컬처웍스, 쌍천만 '신과함께' 흥행 보답...소방관 자녀 등에 장학금 1억원 쾌척
롯데컬처웍스, 쌍천만 '신과함께' 흥행 보답...소방관 자녀 등에 장학금 1억원 쾌척
  • 김리선 기자
  • 승인 2018.08.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두준 아이들과미래재단 상임이사(왼쪽)와 차원천 롯데컬처웍스 대표이사(오른쪽)이 '신과함께' 장학금 출연 세레모니를 진행했다.
박두준 아이들과미래재단 상임이사(왼쪽)와 차원천 롯데컬처웍스 대표이사(오른쪽)이 '신과함께' 장학금 출연 세레모니를 진행했다./사진=롯데컬처웍스

[인터뷰365 김리선 기자] 롯데컬처웍스는 '쌍천만'에 성공한 영화 '신과함께'가 받은 사랑에 보답하고자 장학금 1억원을 출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롯데컬처웍스 본사에서 진행된 기부금 출연 세레모니에는 차원천 롯데컬처웍스 대표를 비롯,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의 박두준 상임이사가 참석했다.

'신과함께' 장학금은 조손가정 자녀, 소방관 자녀 중 100명을 대상으로 각 100만 원씩 지급한다. 

롯데컬처웍스 관계자는 "지난 겨울에 이어 올 여름까지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 '신과함께-인과 연'에 대한 많은 사랑과 관심에 감사 드리며, 사회에 작으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해당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더 좋은 영화를 선보이는 동시에 이웃과 함께 나누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은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 삼차사가 그들의 천 년 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을 만나 잃어버린 비밀의 인연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관련기사

-->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