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코리안리 '희망의 집짓기' 봉사활동 펼쳐
[포토] 코리안리 '희망의 집짓기' 봉사활동 펼쳐
  • 김리선 기자
  • 승인 2019.09.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안리 희망의 집짓기 봉사단'은 9월 17일부터 1박 2일간 천안시 목천읍 동리에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했다. (앞줄 중앙)코리안리 원종규 사장.

[인터뷰365 김리선 기자] 코리안리재보험은 17일부터 1박 2일간 천안시 목천읍 동리에서 ‘희망의 집짓기’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9일 밝혔다.

사장을 비롯한 코리안리 봉사단은 12세대가 금년 말 입주를 앞둔 희망드림주택의 내부 및 외부마감 작업을 실시했다. 

집짓기 봉사활동 외에도 해비타트 측에 1억3천만원의 기금을 전달, 희망의 집짓기 운동에 정성을 보탰다.

코리안리는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2013년부터 7년 연속으로 해비타트 봉사활동에 참가하고 있으며 후원기금 또한 점진적으로 늘려왔다.

사회공헌활동의 지속적인 확대를 주도한 원종규 사장은 “보험의 상부상조 정신은 봉사의 정신과 일맥상통한다”며 “봉사활동에 참여하여 나눔의 의미를 몸소 체험함으로써 보험의 정신을 되새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는 뜻을 전했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