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훈 꽃파당 출연....알고 보니 아역 출신?
박지훈 꽃파당 출연....알고 보니 아역 출신?
  • 김영진 기자
  • 승인 2019.03.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훈/사진=마루기획
박지훈/사진=마루기획

[인터뷰365 김영진 기자] 박지훈이 성인이 된 후 첫 연기에 도전하게 된다.

박지훈 소속사 마루기획은 박지훈이 올해 9월 처음 방송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퓨전사극 ‘꽃파당 : 조선혼담공작소’(이하 ‘꽃파당’)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26일 밝혔다.

‘꽃파당’은 만인지상인 왕이 자신의 첫사랑을 사수하기 위해 조선 최고의 매파당 ‘꽃파당’을 만나 조선에서 가장 천한 여인 개똥을 가장 귀한 여인으로 만드는 퓨전사극이다. 왕과 꽃파당의 목숨을 건 조선 혼담 대 사기극으로 김이랑 작가의 동명 소설이 원작이다.

박지훈은 극중 여자보다 더 예쁜 것을 탐내는 한성 최고의 간지남(여인들을 간 떨리게 만드는 지나치게 멋진 남자)이자, 조선 최고의 패셔니스타 고영수 역을 맡았다.

극 중 꽃보다 아름다운 일명 ‘중매 꽃벤저스’로 나서 여성 시청자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아역 배우 출신으로 익히 알려진 박지훈은 과거 드라마 ‘주몽‘을 시작으로 ‘왕과 나’, ‘천일야화’, ‘일지매’ 등 유명 작품에 출연하며 탄탄하게 연기력을 쌓아왔다. 이번 드라마는 그가 성인이 되고 난 후 선보이는 첫 연기로, 그동안 쌓은 내공을 통해 어떤 연기를 선보일지 기대가 높아진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