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5포토]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뷰티풀 데이즈' 이나영 '개봉하면 꼭 봐주세요'
[365포토]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뷰티풀 데이즈' 이나영 '개봉하면 꼭 봐주세요'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8.10.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 두레라움 광장에서 열린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뷰티풀 데이즈’ 오픈토크에 참석한 이나영/사진=박상훈 기자
5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 두레라움 광장에서 열린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뷰티풀 데이즈’ 오픈토크에 참석한 이나영/사진=박상훈 기자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부산)] 5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 두레라움 광장에서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뷰티풀 데이즈’ 오픈토크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배우 이나영, 장동윤, 오광록, 이유준, 서현우 그리고 연출을 맡은 윤재호 감독이 참석했다.

‘뷰티풀 데이즈’는 한 탈북 여성이 겪는 스산한 삶을 그린다. 중국을 거쳐 한국으로 건너온 여성의 차마 밝힐 수 없는 비밀스러운 사연을 그린다.


관련기사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