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 입은 ‘아트 따릉이’ 365대, 서울 시내 달린다
예술 입은 ‘아트 따릉이’ 365대, 서울 시내 달린다
  • 이은재 기자
  • 승인 2021.11.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문화재단-포르쉐 코리아와 함께한 ‘포르쉐 드림 아트 따릉이’
방송인 겸 서울시 홍보대사인 다니엘 린데만이 새로운 디자인의 '아트 따릉이'를 타고 있다.
방송인 겸 서울시 홍보대사인 다니엘 린데만이 새로운 디자인의 '아트 따릉이'를 타고 있다.

인터뷰365 이은재 기자 = 서울시 공공자전거 따릉이에 시민이 직접 제안한 디자인을 적용한 ‘아트 따릉이’가 16일 시민들을 만난다. 

15일 서울문화재단은 포르쉐 코리아와 함께 진행한 ‘포르쉐 드림 아트 따릉이’ 디자인 공모전 대상에 박기쁨 씨의 ‘모아모아’ 시안을 선정했다고 밝혔다고 밝혔다. 

‘아트 따릉이’는 포르쉐 코리아가 사회공헌 캠페인의 하나로 진행한 공공예술 프로젝트 ‘포르쉐 두 드림’의 기부금을 통해 제작됐다. ‘아트 따릉이’는 365일 일상에 활력과 즐거움을 준다는 의미를 담아 총 365대를 선보인다.

서울문화재단과 포르쉐 코리아가 공개한 '포르쉐 드림 아트 따릉이'.
서울문화재단과 포르쉐 코리아가 공개한 '포르쉐 드림 아트 따릉이'.

따릉이의 규격과 브랜드 로고는 그대로 유지하고 차체, 윗대(탑튜브), 아랫대(다운튜브), 갈퀴(포크)는 우리 고유의 전통 조각보에서 착안한 디자인을 적용했다. 바퀴(휠)는 어두운 밤에 달려도 잘 보이도록 형광 노란색으로 바꿔 눈에 띄게 했다.

버려지는 자투리 천을 엮어 아름다운 패턴을 만드는 조각보처럼 따릉이를 타는 시민들의 힘을 십시일반으로 모아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일상을 회복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여기에 포르쉐 독일 본사 디자이너 로랜드 하일러, 안병학 홍익대학교 디자인콘텐츠대학원 교수의 의견을 더해 디자인의 완성도를 높였다.

‘아트 따릉이’는 16일부터 서울시청, 광화문, 2호선 삼성역 인근 따릉이 대여소에서 이용할 수 있다. 대여 방식은 기존 따릉이와 동일하다.

이창기 서울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이번에 공개하는 ‘아트 따릉이’는 시민의 일상에 예술적 상상력을 더해 즐거움을 선사하는 공공예술 프로젝트로 진행됐다”며 “서울시민의 아이디어를 반영한 프로젝트 ‘아트 따릉이’를 통해 기업과 공공기관이 함께 단계적 일상회복의 시작점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겠다”고 말했다.

 

이은재 기자
이은재 기자
star@interview365.com
다른기사 보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