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센조' 이달, 강렬한 신스틸러 등장
'빈센조' 이달, 강렬한 신스틸러 등장
  • 원정희 기자
  • 승인 2021.02.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빈센조’ 방송 캡처]
[사진=tvN ‘빈센조’ 방송 캡처]

인터뷰365 원정희 기자 = 배우 이달이 ‘빈센조’에서 김영웅의 오른팔로 변신, 코믹과 카리스마를 넘나드는 열연을 펼쳤다.

20일 오후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빈센조’에서는 전수남(이달 분)이 박석도(김영웅 분)의 지시로 금가 프라자 건물 매매 계약을 강제로 성사시키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전수남은 박석도의 지시로 금가 프라자 건물 매매 계약 성사를 위한 본격적인 행동에 나섰다. 그는 조영운 사장(최영준 분)과 그의 가족을 인질로 삼고 금가 프라자 건물 매매 계약을 강제로 따냈다. 

이어 전수남은 박석도, 용역들과 함께 금가 프라자로 향했다. 전수남은 세입자들과 대치 상황에 이른 박석도를 적극 보호했다. 그는 재개발에 반박하는 세입자들을 카리스마로 압도, 자신들의 상황을 유리하게 만들었다.

또 전수남은 홍유찬(유재명 분)의 딸이자 변호사로 등장한 홍차영(전여빈 분)과 말싸움을 하며 ‘티키타카’를 펼치는 등 깨알 웃음을 선사했다. 하지만 이내 등장한 빈센조(송중기 분)에게 힘으로 제압당하며 위기를 맞았다. 특히 빈센조가 줄자로 박석도의 팔목을 묶어 창문 밖에 매달았고, 전수남과 그의 무리에게 “한 발만 더 움직이면 너희 사장 떨어진다”며 협박하며 극이 마무리됐다.

과연 전수남이 박석도를 지켜낼지, 금가 프라자를 빈센조와 세입자 무리에게서 완벽하게 빼앗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처럼 이달은 금가 프라자 매매 계약을 성사시키는 데 중심축 역할을 하며 활약을 펼쳤다. 악의 중심에 있지만, 허당미까지 드러내며 웃음을 선사하는 등 ‘빈센조’의 분위기 강약조절에 힘을 보태며 눈길을 끌었다. 다음 회에서도 이달의 노련한 연기력이 빛을 발할 것으로 보인다.

‘빈센조’는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으로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와 함께 악당의 방식으로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한편 이달은 MBC ‘투깝스’,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등의 드라마에 출연했다. 또 영화 ‘유턴’, ‘신기루’, ‘장산범’ 등에 출연하며 다방면으로 스펙트럼을 쌓고 있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