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낸시랭, 결혼 생활 종지부→“사유리 부러워, 가족 만들고파”
라스 낸시랭, 결혼 생활 종지부→“사유리 부러워, 가족 만들고파”
  • 박규리
  • 승인 2020.12.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뷰365 박규리 기자 = 엄영수(엄용수), 낸시랭, 함연지, 죠지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4인 4색 다이내믹한 ‘인생 토크’로 안방 시청자들의 마음을 뺏었다.

개그맨 엄영수는 삼혼 로맨스와 명불허전 입담으로 한국방송코미디협회 회장의 위엄을 자랑했다. 3년간의 결혼 생활 종지부를 찍은 팝 아티스트 낸시랭은 털어놓기 어려울 법한 이야기도 진정성을 담아 들려준 ‘인생 토크’로 시청자들의 많은 응원을 받았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는 개그맨 엄영수, 팝 아티스트 낸시랭, 뮤지컬 배우 함연지, 싱어송라이터 죠지와 함께한 ‘세상은 요지경' 특집으로 꾸며졌다. 스페셜 MC로 장성규가 함께했다.

17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라디오스타’는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수도권 기준)에서 1,2부 모두 동시간대 예능 1위를 기록하며 화제성 ‘갑(甲)’ 예능의 면모를 자랑했다.

‘세상은 요지경’ 특집은 삼혼, 이혼소송, 재벌가 스토리 등 귀를 쫑긋하게 만드는 토크와 예능 새싹표 개인기, 4인 4색 게스트들의 매력과 입담이 어우러지며 ‘시간 순삭’ 예능의 찐 매력을 선사했다. 여기에 스페셜 MC로 출격한 장성규는 ‘선넘규’다운 화끈한 입담과 리액션으로 웃음의 화력을 더했다.

‘엄용수’에서 개명한 소식을 알린 엄영수는 코미디계 대부답게 오디오 빌 틈 없는 속사포 토크로 웃음 치트키 역할을 톡톡히 했다. 두 번의 이혼을 겪은 그는 20년 만에 찾아온 세 번째 사랑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특히 내년 1월 LA에서 웨딩마치를 울린다고 전하며 “(예비 신부의) 전남편과 키와 손이 똑같다더라”라고 신기한 인연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또 “사업도 다 접고 엄영수의 아내가 되고 싶다고 했다”며 연인의 말 한마디마다 위안이 된다며 매일 장거리 통화때문에 전화기가 뜨겁게 불탄다고 능청 입담을 뽐냈다.

지난 9월 이혼한 낸시랭은 “전 국민이 반대하는 결혼을 왜 했냐는 질문이 가장 아팠다”며 “불행 종합세트”였던 결혼, 이혼 소송 과정을 들려줬다. 특히 혼인신고 며칠 뒤 언론에서 전 남편의 충격적인 신상이 공개됐다며 “많은 분이 이혼하라고 했지만 바로 이혼하는 게 현실상 쉽지 않았다”, “주변 지인들도 속고 있었다”며 전 남편이 쓴 사채 때문에 9억 8천만 원 빚을 지고, 매달 이자만 6백만 원이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낸시랭은 결혼 전 체크해야 할 리스트를 공개해 공감을 샀다. 특히 “살아보고 혼인신고를 하면 좋겠다”고 조언했고, 이에 김구라는 “사랑하지 않아서가 아니라 세상 일은 모르는 거니까”라고 공감했다. 이 외에도 ‘비혼 출산’ 소식을 전한 사유리가 부러웠다며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입양을 통해 가족을 만들고 싶다는 마음이 있다”고 고백하는 등 다시 유쾌한 에너지를 되찾은 모습으로 새 출발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한 식품기업 회장의 딸로 알려져 관심을 받는 함연지는 유쾌 발랄 ‘흥재벌’(?) 매력을 뽐냈다. 자신은 한 번도 재벌이란 생각을 해본 적이 없다며 “드라마에 나오는 찐 재벌들의 삶이 나 역시 궁금하다”고 솔직 입담을 드러냈다.

마트에서 엽기댄스를 추다가 남편을 당황하게 했다는 함연지는 맨발로 막춤을 춰, 비글미 넘치는 반전매력을 드러냈다. 이어 함연지는 “3년 사귄 남자친구한테 차인 날 일일호프 행사에서 남편을 만났다. 술을 마시고 제일 귀여운 사람한테 가서 ‘(전화)번호 뭐야?’라고 물었다”며 남편과의 못 잊을 첫 만남을 회상해 시선을 모았다.

죠지는 한국에서 BTS 덕분에 인지도가 올라갔다며 “‘바라봐줘요’라는 노래를 방탄소년단 정국 님이 커버해줬다. 너무 감사하다”고 밝혔다. 어렸을 적 겪은 사고 탓에 손가락에 생긴 상처를 언급하며 “개성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수줍고 풋풋하게 웃었다.  

또 정국의 커버에 대한 답가의 의미로 BTS의 ‘다이너마이트’ 무대를 죠지 버전으로 꾸미며 겨울 밤 감성을 자극하는 고막 남친의 특급 매력을 뽐냈다.

방송 후 시청자들은 “오늘 게스트 4명 다 매력 만점!”, “엄영수 웃음 치트키, 계속 웃었다!” “함연지 너무 귀엽다”, “낸시랭 얘기 몰입해서 들었어요. 앞날에 꽃길만 열리길!”, “죠지 음색 너무 좋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다음 주 '라디오스타'는 윤종신, 유세윤, 규현이 등장하는 '라스 칠순 잔치' 특집이 예고돼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