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스케' 다운(Dvwn), 생애 첫 방송 무대 '성공적'… 역대급 CD 삼킨 라이브
'유스케' 다운(Dvwn), 생애 첫 방송 무대 '성공적'… 역대급 CD 삼킨 라이브
  • 원정희 기자
  • 승인 2020.03.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뷰365 원정희 기자 = 

다운/사진=KBS2 '유스케' 방송화면 캡처
다운/사진=KBS2 '유스케' 방송화면 캡처

실력파 신인 다운(Dvwn)이 생애 첫 방송 데뷔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다운(Dvwn)은 13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방송 데뷔 무대를 갖고 시청자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이날 다운(Dvwn)은 최근 발표한 신곡 '기억소각' 라이브 무대를 비롯해 지코와 '남겨짐에 대해'를 부르며, 독보적인 감성과 감미로운 음색으로 긴 여운을 안겼다.

뿐만 아니라 첫 데뷔 무대에도 불구하고 CD를 삼킨 듯한 완벽한 라이브 실력을 앞세워 실력파 신인 탄생을 알렸다.

특히, 다운(Dvwn)은 "어렸을 적 썼던 일기장 같은 아티스트가 되고 싶다. 1년 전 쓴 일기장에 누가 볼 지도 모르는데 내 마음을 솔직하게 다 적어 놨더라. 누군가 내 음악을 들었을 때 그런 순수함과 동심을 다시 일깨워주는 가수가 되고 싶다"는 당찬 포부를 밝혀 눈길을 모았다.

더욱이 지코(ZICO)가 다운(Dvwn)의 첫 데뷔 무대에 함께 했다. 지코(ZICO)는 "누가 좋은 음악을 추천해달라고 하면, 다운(Dvwn)의 음악을 빼고 추천했다. 나만 알고 싶은 가수로 숨겨뒀다. 꾸밈이 없는데 그게 더 꾸민 듯한 느낌에 꽂혔다"라며 다운(Dvwn)의 목소리와 음악적 능력을 치켜세웠다.

실력파 신인 다운(Dvwn)은 지난해 12월 자신의 이름을 내 건 '새벽 제세동 Vo.1'에 이어 '새벽 제세동 Vol.2'을 자작곡으로 꽉 채우며 폭넓은 음악적 역량을 과시하고 있다.

이외에도 엑소 찬열과 레이, 강다니엘, 에릭남, 베이빌론 등 많은 인기 가수들의 곡 작업에도 참여하는 등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실력파 뮤지션으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다운(Dvwn)은 최근 신곡 '기억소각'을 발표했다.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