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빛 정열의 앙증맞은 꽃 애기범부채
붉은빛 정열의 앙증맞은 꽃 애기범부채
  • 김철
  • 승인 2008.07.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의 사계와 삶의 이미지 / 김철



[인터뷰365 김철] 작아서 귀엽고 깜찍한 붉은빛 짙은 주홍색 꽃이 뜨거운 계절만큼이나 정열적으로 피고 있다. 크기가 지름 2~3cm에 불과한 앙증맞은 꽃이다. 범부채 꽃을 닮았으면서도 꽃잎에 반점이 없는 아프리카 원산의 도입종으로 ‘애기범부채’ 꽃이란 이름으로 통용되고 있다.



지역에 따라서는 귀화식물로 정착, 야생에서 자랄 만큼 번식력이 강한 붓꽃과의 여러해살이풀이다. 다른 이름으로 흔히 영문 그대로 몬트부레치아(montbretia)라고도 부르고 있으나 크로코스미아(crocosmia)가 맞는 것으로 알려졌다.



시골의 어느 산사에 갔다가 두어 포기를 얻어 화단에 심은 것이 몇 해가 지나면서 제법 포기수가 늘었다. 추위에도 끄떡없다. 봉선화 달리아 금잔화 능소화 등과 더불어 이맘 때 시골집 화단을 장식하는 예쁜 꽃이다. 한 줄기에 20송이가 잇따라 필만큼 꽃도 많이 핀다.







기사 뒷 이야기가 궁금하세요? 인터뷰365 편집실 블로그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