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선, 녹화 중 졸다 캐스팅→ 강호동 덕분 “집안을 일으켰다” 폭소 유발
박하선, 녹화 중 졸다 캐스팅→ 강호동 덕분 “집안을 일으켰다” 폭소 유발
  • 원정희 기자
  • 승인 2019.10.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하선/사진=JTBC
박하선/사진=JTBC

 

[인터뷰365 원정희 기자] 배우 박하선이 방송에 출연해 강호동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박하선 등이 밥 동무로 출연해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박하선은 강호동에게 반가움을 드러내며 "예전에 신인 때 '강심장'에 나갔다"라고 말했다. 이에 강호동은 "기억난다. 그때 졸지 않았냐"라며 웃으며 말했다.

이에 박하선은 "다들 피해자라고 하는데 내가 거의 유일한 수혜자일 거다. 수혜를 받았다. '강심장'에서 졸았다가 '하이킥'에 캐스팅됐다"라며 "김병욱 감독님이 방송 보시고 '쟤 재밌는 애다'라고 캐스팅했다"라고 당시를 설명했다.

옆에서 이를 들은 이경규는 강호동에게 "네가 길게 녹화해서 사람 하나 살린 거다"라고 말했고, 박하선도 "집안을 일으켰다"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