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 와이프' 엄정화가 밝힌 비하인드 "화를 내야 하는데..."
'미쓰 와이프' 엄정화가 밝힌 비하인드 "화를 내야 하는데..."
  • 안미화 기자
  • 승인 2018.12.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화 스틸컷)
(사진=영화 스틸컷)

[인터뷰365 안미화 기자] 영화 '미쓰 와이프' 엄정화가 밝힌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가 관심을 모은다.

영화 '미쓰 와이프'는 2015년 개봉한 코미디 장르의 영화로, 엄정화와 송승헌이 부부 호흡을, 서신애, 정지훈이 자녀 역을 맡아 열연했다.

특히 송승헌은 이 영화를 통해 기존의 무거운 이미지를 버리고 코믹한 매력을 십분 발휘했다.

관련해 엄정화는 한 방송에서 "송승헌에게 화를 내야 하는 장면이 있었는데 초롱초롱하고 맑은 눈에 미소를 짓는 그 얼굴을 보니 감정이입이 안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미쓰 와이프'는 17일 오후 1시 채널 CGV를 통해 방영됐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