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컬처웍스, '해피앤딩 스타체어-일곱 번째 자리, 주지훈' 개최
롯데컬처웍스, '해피앤딩 스타체어-일곱 번째 자리, 주지훈' 개최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9.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주지훈/사진=인터뷰365 DB
배우 주지훈/사진=인터뷰365 DB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배우 주지훈이 '해피앤딩 스타체어'의 일곱 번째 주인공으로 선정됐다.

'해피앤딩 스타체어'는 영화배우와 관객 사이의 대화의 장을 마련함과 동시에 아이들의 꿈과 미래를 응원하고 나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기획된 롯데컬처웍스의 사회공헌활동이다. 

'해피앤딩 스타체어-일곱 번째 자리, 주지훈'은 주지훈에게 데뷔 첫 남우주연상을 선사한 영화 '암수살인'이 상영작으로 선정됐다. 특히, 이번 스타체어는 영화의 도시인 부산에서 부산국제영화제 기간에 진행된다.

상영이 끝난 후에는 관객과의 대화(GV)가 진행된다. '암수살인'을 비롯 주지훈이 참여했던 여러 영화의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를 나눔으로써 그에 대해 더 깊게 이해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이날 행사를 통해 발생한 티켓 판매 수익금 전액은 해당 지역의 아동센터에 전달된다. 또한 배우 주지훈이 직접 '스타체어'로 선택한 좌석에는 배우 이름과 함께 이날 상영된 영화 제목이 각인된 특별한 제작 커버가 씌워지며, 해당 좌석에서 나오는 향후 1년 간의 매출액 또한 기부금으로 사용된다.

롯데컬처웍스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부산 지역에서는 처음으로 진행돼 지역 주민들이 함께 나눔에 참여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더 다양한 기회를 마련해, 많은 관객들과 함께 쉽고 즐거운 기부활동을 꾸준히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행사는 오는 10월 4일 오후 1시 30분 롯데시네마 광복에서 진행된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