픽사 출신 에릭오 감독, 애니메이션 칸 영화제 ‘안시’서 韓최초 TV부문 대상
픽사 출신 에릭오 감독, 애니메이션 칸 영화제 ‘안시’서 韓최초 TV부문 대상
  • 김리선 기자
  • 승인 2018.06.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의 애니메이션 감독 '에릭 오'

[인터뷰365 김리선 기자] 픽사 출신 한국의 애니메이션 감독 '에릭 오'가 제작한 TV시리즈 'Pig : The Dam Keeper Poems'(피그 : 더 댐키퍼 포엠즈)가 지난 17일 프랑스에서 열린 '안시(Annecy) 2018'에서 TV 프로덕션 부문 최고상인 '크리스탈(Cristal)' 상을 수상했다. 이 부문에서 한국인이 수상한 것은 영화제 역사상 최초다.

에릭오 감독은 픽사에서 '도리를 찾아서', '인사이드 아웃', '몬스터 대학교'등 작품에 참여하며 실력을 인정받은 애니메이터다.

그는 자신의 독립 단편 작품 'The Dam Keeper(댐 키퍼)'을 통해서 2015년 아카데미 시상식 애니메이션 단편 부문 후보 오르며 애니메이션 감독으로 활약하고 있다.  

또 2015년 이센스, XXX, 글렌체크 등 소속된 한국의 '비스츠앤네이티브스'에 정식으로 합류, 힙합듀오 XXX의 프로듀서 FRNK(프랭크)와 협업한 작품 'O'를 발표해 세계적인 영화제들에서 수상하는 등 독자적 행보를 걷고 있다.

이번에 수상한 TV시리즈 '피그 : 더 댐키퍼 포엠'은 에릭오 감독이 지난해 '도리를 찾아서' 참여를 마지막으로 픽사를 나온 후 '댐 키퍼'를 TV시리즈로 제작한 작품이다.

총 10부작으로 귀여운 아기 돼지와 여우가 등장한다. 세계적 스트리밍 플랫폼 'Hulu Japan'을 통해 지난해 9월 최초로 발표됐으며, 지난해 말 일본 NHK에서 정식 방영된데 이어, 2018년 세계적인 애니메이션 시상식인 '애니상(Annie Award)'에서 특별 애니메이션 부문 작품상 후보로 오르기도 했다. 

한편 '안시'는 매년 6월 프랑스 안시에서 개최되는 애니메이션 영화제로써, 1960년에 칸 영화제가 애니메이션 부문을 독립시켜 설립했다. '오타와 국제 애니메이션 영화제', '히로시마 국제 애니메이션 영화제', '자그레브 국제 애니메이션 영화제'와 함께 세계 4대 애니메이션 영화제로 손꼽히고 있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