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자니아 출신 작가 압둘라자크 구르나, 올해 노벨 문학상 수상
탄자니아 출신 작가 압둘라자크 구르나, 올해 노벨 문학상 수상
  • 이수진 기자
  • 승인 2021.10.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노벨 문학상 수상자로 선정된 탄자니아 출신 소설가 압둘라자크 구르나/사진=사진=노벨상 홈페이지 캡쳐

인터뷰365 이수진 기자 = 올해 노벨 문학상 수상자로 아프리카 탄자니아 태생의 난민 출신 소설가 압둘라자크 구르나가 선정됐다.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위원회는 7일(현지시간) 구르나를 노벨문학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히며 "구르나가 문화와 대륙 사이에서 난민들의 운명에 대해 타협하지 않으면서도 동정 어린 통찰을 보여줬다"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구르나는 탄자니아 출신 영국 소설가다. 1948년 탄자니아 잔지바르섬에서 태어나 자랐지만, 1960년대 난민으로 영국으로 이주했다. 

그는 난민으로 겪는 혼란을 담은 10편의 소설과 다수의 단편들을 썼다. 주요 소설 작품으로는 1994년작 ‘낙원’, 2001년작 '바이 더 시', 2005년작 ‘탈영’ 등이 있다. 

이수진 기자
이수진 기자
interviewpress@daum.net
다른기사 보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