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365포토] 총 연기경력만 150년...한자리에 모인 신영균·백일섭·최불암·김성환  
[단독 365포토] 총 연기경력만 150년...한자리에 모인 신영균·백일섭·최불암·김성환  
  • 김리선 기자
  • 승인 2021.09.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명절 맞아 선배배우 신영균 위해 후배들이 마련한 조촐한 자리 눈길
추석 명절을 맞아 최고참 선배 배우 신영균을 위해 후배들이 조촐히 자리를 마련했다. 사진 왼쪽부터 백일섭, 신영균, 최불암, 김성환.

인터뷰365 김리선 기자 = 반세기 이상 한국 문화계를 이끌어온 원로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원로 배우 신영균, 최불암, 백일섭, 김성환 등이 함께 정담을 나눈 사진이 <인터뷰365>를 통해 첫 공개됐다.

추석 명절을 맞았지만 코로나19로 모임이 힘들어지면서 후배들이 최고참 선배 배우 신영균을 위해 마련한 조촐한 자리로, 돈독한 선후배 간의 정이 느껴진다.

이들 연기경력만 합쳐도 150년이 훌쩍 넘는다. 

치과의사 출신 영화배우인 신영균 배우는 1960년 영화 '과부'로 데뷔 후, '연산군', 빨간 마후라' 등 300여편에 가까운 영화에 출연했다. 

배우 백일섭은 1963년 연극배우로 데뷔 후 올해 데뷔 58년차, 1967년 KBS 드라마 '수양대군'으로 데뷔한 최불암은 데뷔 54년차, 김성환은 1970년 TBC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올해 데뷔 51년차를 맞은 베테랑 배우다. 

 

김리선 기자
김리선 기자
leesun@interview365.com
다른기사 보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