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년 만에 스크린 복귀한 이혜영, "홍상수 감독과의 작업은 ‘과정의 예술’"
13년 만에 스크린 복귀한 이혜영, "홍상수 감독과의 작업은 ‘과정의 예술’"
  • 이수진 기자
  • 승인 2021.09.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0년 차 베테랑 배우가 보여줄 새로운 모습에 눈길
영화 '당신얼굴 앞에서'의 배우 이혜영

인터뷰365 이수진 기자 = 배우 이혜영이 2008년 '더 게임' 이후 13년 만에 스크린을 통해 관객들과 만난다. 제74회 칸영화제 공식 초청작이자 홍상수 감독의 '당신얼굴 앞에서'를 통해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혜영은 '당신얼굴 앞에서'에서 과거 배우로 활동하다 미국으로 넘어간 후 오랜만에 한국으로 돌아온 인물 '상옥'을 맡았다. 동생에게도 말하지 못할 비밀을 숨기고 있는 듯한 그녀는 하루 사이 만난 여러 인물과의 대화를 통해 삶에 대한 다시 새겨볼 만한 태도를 조명한다.

이혜영은 1981년 데뷔해, 영화, 뮤지컬, 연극, 드라마 전반에 걸쳐 활동하며 뛰어난 연기력과 카리스마로 사랑받는 40년 연기 경력의 베테랑 배우다. 고(故) 이만희 감독의 딸이기도 한 그는 데뷔 이래 여러 작품 속에서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그의 대표작 중 하나인 2002년 개봉작 류승완 감독의 '피도 눈물도 없이'에서는 강렬하고 개성 넘치는 연기로 여성 누아르의 한 획을 그었으며, tvN 드라마 '마더'에서는 강인한 카리스마를 가진 엄마 역할로 대중에게 강한 인상을 남긴 바 있다. 

이번 작품에서 그는 그 동안의 작품에서는 만나볼 수 없었던 수수한 모습으로 자신만의 삶에 대한 신념을 가진 ‘상옥’이라는 캐릭터를 선보인다.

영화 '당신얼굴 앞에서'의 배우 이혜영

홍상수 감독과 첫 호흡을 맞춘 그는 그는 "홍 감독과의 작업은 ‘과정의 예술’이다. 그 순간들은 지나갔고 더 이상 반복될 수 없다"고 전했다. 

촬영 당시를 회상하며 "촬영 첫날 느낌은 ‘나의 연기 인생 40년, 적어도 거짓으로 연기한 적 없었던 것 같은데, 뭐지? 지난날 내가 했던 것들이 다 가짜였단 말인가!’라는 생각을 했던 것 같다"며 "행복했었고, 관객들이 좋아했으면 좋겠다"는 출연 소감을 밝혔다.

그는 홍 감독과 오랜 작업을 해온 권해효, 김새벽, 조윤희, 서영화 배우들과 호흡을 맞췄다. 배우 권해효는 "배우 이혜영의 놀라운 존재감을 보게 될 것"이라 극찬하기도 했다. 

한편, '당신얼굴 앞에서'는 제74회 칸영화제를 통해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된 직후 외신들의 호평이 이어졌다. "'당신얼굴 앞에서' 안에서는 작은 것들이 아름답고 빛난다. 이 주인공은 과거나 미래로부터의 방해를 멀리하고 현재의 순간에 깨어있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THE HOLLYWOOD REPORTER), "이번 시나리오와 연출은 홍상수 감독의 영화 중 가장 감동적이다. '당신얼굴 앞에서'는 서울이라는 도시에 보내는 러브 레터며, 한 여자의 몸과 마음의 기쁨 넘치는 현존에 대한 뛰어난 인물 탐구다"(Sight & Sound)라고 평했다.

'당신얼굴 앞에서'는 10월 21일 국내 개봉된다.

 

이수진 기자
이수진 기자
interviewpress@daum.net
다른기사 보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