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NH투자 민원 급증...사모펀드·파생상품 민원 영향
하나·NH투자 민원 급증...사모펀드·파생상품 민원 영향
  • 김리선 기자
  • 승인 2021.04.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해 금융투자 민원 74%급증

인터뷰365 김리선 기자 = 지난해 업종 별 민원 건수가 급증한 금융회사는 KEB하나은행과 NH투자증권, KBD생명 등으로 나타났다. 특히 사모펀드와 파생상품 관련 불완전 판매 관련 민원 증가 등으로 하나은행과 NH투자증권의 민원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20년도 금융민원 및 금융상담 동향’에 따르면 2020년 금융민원은 9만334건으로 전년 대비 9.9% 증가했다. 

이중 금융투자업, 은행업 관련 금융민원이 각 74.5%, 20.6%씩 증가했다. 이는 해외금리연계 DLF 및 사모펀드 관련 대규모 분쟁 민원이 크게 증가했기 때문이다. 

이외에도 보험업은 4.1%, 비은행업은 3.9% 상승하는 등 전 금융권역에서 전년 대비 증가세를 보였다. 권역별 비중을 보면 보험 59.0%(생보 23.4%, 손보 35.6%), 비은행 18.9%, 은행 13.5%, 금융투자 8.5% 순이었다. 

금융회사 업종별 고객 10만 명당 환산 민원 건수 증가율을 살펴보면, 하나은행은 2020년 7.5건으로, 전년 4.7건보다 59.6% 급증했다. 이어 신한은행(55.8%), 기업은행(29.7%), 농협은행(24.3%), 국민은행(13.7%), 우리은행(10.5%) 등의 순으로 증감률을 보였다.   

증권사에서는 NH투자증권이 9.6건으로, 전년보다 540.0% 폭등했다. 이어 대신증권(9.7건) 361.9%, 신한금융투자(8.3건) 361.1%, 한국투자증권(3.7건) 270.0%, 삼성증권(3.1건) 181.8%, 키움증권(4.3건)168.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보험사 중 생명보험사에서는 KDB생명보험이 145.5건으로 전년(60.6건)대비 140.1%의 증가율을, 손해보험사에서는 메리츠화재가 25.6건으로 전년 대비 4.1% 상승하며 최다 증가률을 보였다. 

이외에도 신용카드사에서는 비씨카드가 2.8건으로 전년(2.2건)보다 22.7%늘어 가장 증감률이 컸으며, 저축은행에서는 OSB가 5.6건으로 전년대비 211.1%급등한 것으로 집계됐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