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만화 '궁', 드라마로 리메이크...글로벌 콘텐츠 기대감 솔솔
인기만화 '궁', 드라마로 리메이크...글로벌 콘텐츠 기대감 솔솔
  • 이수진 기자
  • 승인 2021.03.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꽃보다 남자' 그룹에이트와 '궁'리메이크 계약 체결
만화 '궁'./사진=재담미디어 

인터뷰365 이수진 기자 = 2000년대 중후반 드라마로 옮겨져 큰 인기를 모았던 만화 '궁'(원작자 박소희)이 다시 드라마로 제작된다.

5일 재담미디어는 최근 드라마제작사 그룹에이트와 '궁'리메이크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만화 '궁'은 대한민국이 입헌군주국이라는 가상의 세계관 아래 왕세자인 남자주인공과 일반인인 여성주인공의 혼인이 결정되면서 일어나는 로맨스물이다.

2003년부터 10년간 연재되면서 국내는 물론 일본에서도 밀리언셀러가 될 만큼 큰 인기를 누렸다. 일본을 비롯해 대만, 태국, 프랑스 등 수출된 국가만 10개국이 넘는다. 드라마를 비롯해 소설, 뮤지컬 등으로 옮겨졌으며, 각종 팬시상품으로도 만들어지기도 했다. 

특히 뮤지컬의 경우 일본에서도 공연되어 큰 반향을 일으켰고, 최근에는 중국, 태국, 멕시코 등에서 드라마화 계약이 체결된 바 있다. 한편, 국내에서는 연재가 완료된 이후에도 외전 등이 제작되면서 식지 않은 인기를 과시했다. 

드라마 '궁'은 2006년 방영 당시 최고시청률이 27%를 넘을 정도로 인기를 모았으며, 그 여세를 몰아 이듬해 동일한 세계관을 지닌 스핀오프 드라마 '궁S'까지 등장할 만큼 화제를 불러왔다.

그룹에이트는 '미안하다, 사랑한다', '환상의 커플', '꽃보다 남자',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등의 히트작을 선보인 제작사다. 제작된 드라마들이 해외 각국으로 수출되며 한류드라마 붐을 이끈 바 있어 이번 리메이크 역시 글로벌 콘텐츠로서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출판만화였던 '궁'은 최근에 올컬러 웹툰 방식의 편집을 거쳐 카카오페이지를 통해 재연재 되고 있다.

'궁'의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는 재담미디어의 황남용 대표는 “새로운 작품을 계속 만드는 것도 필요하지만, 기존에 만들어놓은 좋은 작품에 대해 지속적으로 생명력을 유지시키는 것 역시 IP확장에서 중요한 부분이라고 생각한다”며 “'궁'의 새로운 붐업은 그에 대한 주요한 사례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