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피츠, 특별 세계관으로 따뜻 위로 전했다
미스피츠, 특별 세계관으로 따뜻 위로 전했다
  • 원정희 기자
  • 승인 2021.02.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스피츠(msftz)/사진=소니뮤직엔터테인먼트코리아 제공
미스피츠(msftz)/사진=소니뮤직엔터테인먼트코리아 제공

 

인터뷰365 원정희 기자 = 싱어송라이터 미스피츠(msftz)가 자신만의 독보적인 세계관으로 리스너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지난 2일 새 싱글 'antigravity'를 발매한 미스피츠는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실력과 비주얼을 선보였다. 이는 지난해 7월 싱글 '내게도 색이 칠해진다면 좋겠어' 발매 이후 약 7개월 만의 컴백이기에 더 많은 대중들의 이목을 끌었다.

미스피츠는 데뷔 전부터 사운드 클라우드에서 '치킨(Chicken)'이라는 이름으로 활동, 위트 있고 공감 가는 가사로 230만이 넘는 스트리밍 기록을 세우며 일명 '사클여신'이라는 수식어를 얻기도 했다. 또 스포티파이 'In The K-Indie' 플레이리스트의 커버를 장식하면서 2,600명이 넘는 팔로워 수를 기록했으며, '뮤콘 온라인 2020'에도 합류해 그 실력을 인정받았다. 

"메시지를 담은 음악을 하고 싶다"라고 뜻을 밝혀왔던 미스피츠. 데뷔 싱글 'ETERNITY'의 타이틀곡 '2080'에 이어 '나는 요즘', 'Bye Bye I Finally Disappear From Your Life'를 발매, 줄곧 독특한 가사와 자신만의 차별화된 세계관을 구축하며 마니아층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특히 지난 앨범 '내게도 색이 칠해진다면 좋겠어'는 컴퓨터의 시각으로 인간을 바라보며 자연에 대한 예찬을 담아내 핸드폰, 컴퓨터와 같은 모니터 속 세상에 더 익숙해져 버린 현대인들에게 좀 더 뜻깊은 의미를 전하기도. 

또한 이번에 발매한 신곡 'Facetime, Face me'에서는 사람들과의 만남이 제한된 요즘, 핸드폰 화면 속에서조차 만남이 끊기고 온전히 혼자 남겨진 모습을 가사로 표현했다. 코로나로 인해 세상이 멈춰버린 것만 같은 상황 속,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서정적인 가사에 미스피츠의 아름다운 목소리가 더해져 듣는 이들에게 따뜻한 위로를 선사했다. 

신곡 역시 미스피츠의 독보적인 세계관을 투영해내 그녀만의 겨울 발라드를 완성, '믿고 듣는' 아티스트로 자리매김했다. 이에 앞으로 미스피츠가 보여줄 음악 활동에 더욱 기대가 쏠린다.

한편, 미스피츠의 신곡 'Facetime, Face me'는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