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피플365] 상자에 놓고 간 7000여 만원...전주 노송동 '얼굴 없는 천사' 21년째 선행
[굿피플365] 상자에 놓고 간 7000여 만원...전주 노송동 '얼굴 없는 천사' 21년째 선행
  • 김리선 기자
  • 승인 2020.12.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얼굴 없는 천사’ 29일 오전 노송동주민센터에 전화... A4용지 상자에는 7000여만원이
- 상자 속 메모 "소년소녀가장을 위해 써주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얼굴 없는 천사, 총 22차례 걸쳐 7억3000여만 원 기부
노송동 마을에는 곳곳에 천사와 천사 날개가 그려진 벽화부터 상점의 간판이름, 곳곳에 선행기념 소개기념물이 세워져 있다.<b>&nbsp;</b>
전주 노송동 마을에는 곳곳에 천사와 천사 날개가 그려진 벽화부터 상점의 간판이름, 곳곳에 선행기념 소개기념물이 세워져 있다./사진=인터뷰365 

인터뷰365 김리선 기자 = 20년 넘게 매년 성탄절을 전후로 남몰래 선행을 이어온 '얼굴 없는 천사'가 올해도 어김없이 전주 노송동을 찾았다. 

29일 전주시 노송동주민센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24분 주민센터에 전화를 걸어 A4용지 박스를 두고 갔다고 밝힌 한 중년남성의 안내에 따라 현장을 확인해보니 실제 상자가 놓여있었다. 해마다 연말이 되면 남몰래 선행을 베풀어온 ‘얼굴 없는 천사’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한파 속에서도 올해도 어김없이 다녀간 것.

‘노송동 얼굴 없는 천사’는 지난 2000년 4월 초등학생을 통해 58만4000원이 든 돼지저금통을 중노2동주민센터에 보낸 뒤 사라져 불리게 된 이름으로, 이후 해마다 성탄절을 전후로 남몰래 선행을 이어왔다. (▶관련기사 [인터뷰365] 김두호가 만난 노송동 얼굴 없는 천사...선행 20년 특별증언인터뷰 )

'천사마을'로 불리는 전주시 덕진구 노송동 마을에서 만날 수 있는 '얼굴 없는 천사' 소개글. '얼굴 없는 천사'의 선행은 2000년 4월부터 시작되어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 글에선 "전화 한통으로 돈이 놓인 장소만 알려주고 사라져 지금까지 이름도, 나이도 알 수 없어 '얼굴없는 천사'로만 알려지고 있다. 2018년까지 19년간 6억 834여만원의 성금을 기탁해 노송동 지역에 사는 저소득 주민 4815세대에게 도움을 주었다"고 설명되어 있다.&nbsp;&nbsp;
'천사마을'로 불리는 전주시 덕진구 노송동 마을에서 만날 수 있는 '얼굴 없는 천사' 소개글. '얼굴 없는 천사'의 선행은 2000년 4월부터 시작되어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 글에선 "전화 한통으로 돈이 놓인 장소만 알려주고 사라져 지금까지 이름도, 나이도 알 수 없어 '얼굴없는 천사'로만 알려지고 있다. 2018년까지 19년간 6억 834여만원의 성금을 기탁해 노송동 지역에 사는 저소득 주민 4815세대에게 도움을 주었다"고 설명되어 있다./사진=인터뷰365

주민센터 직원들이 곧바로 이 얼굴 없는 천사가 가리킨 장소를 찾아가 확인해보니 5만원권 지폐 다발과 돼지저금통 1개, 천사가 남긴 편지가 담긴 A4용지 박스가 놓여 있었고, 천사는 온데간데없었다.

이 얼굴 없는 천사의 전화를 받은 송병섭 노송동주민센터 주무관은 “‘주민센터 근처 삼마교회 ‘얼굴 없는 천사’ 간판 옆 골목길에 A4박스를 두었습니다. 코로나19로 어려운 분들께 도움이 됐으면 좋겠습니다’고 말한 뒤 곧바로 전화를 끊었다”고 밝혔다.

이날 천사가 남긴 종이에는 “지난해 저로 인한 소동이 일어나서 죄송합니다. 코로나로 인해 힘들었던 한해였습니다. 이겨내실 거라 믿습니다. 소년소녀 가장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라는 글이 적혀있었다.

지난해 2인조 절도범들의 성금 도난 사건으로 떠들썩했다. 이들은 얼굴 없는 천사가 기부한 6천여만원을 훔쳐 달아났다가 4시간 여만에 붙잡혔다. 

전주시 노송동주민센터 직원들이 얼굴없는 천사가 두고 간 성금을 집계하고 있다. 전주시 제공
얼굴없는 천사가 두고 간 성금을 집계하고 있는 전주시 노송동주민센터 직원들./사진=전주시

올해 얼굴 없는 천사가 놓고 간 금액은 총 7012만8980원으로 집계됐다. 이로써 이름도 직업도 알 수 없는 얼굴 없는 천사가 21년 동안 몰래 보내 준 성금은 총 7억3863만3150원에 달한다.

이 성금은 사랑의 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로 더욱 힘든 올해 지역의 독거노인과 소년소녀가장 등 소외계층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시는 그간 얼굴 없는 천사의 성금으로 생활이 어려운 5770여 세대에 현금과 연탄, 쌀 등을 전달해왔으며, 노송동 저소득가정 초·중·고교 자녀 20명에게는 장학금도 수여했다.

전주시 관계자는 “전주는 노송동 얼굴 없는 천사의 선행으로 인해 따뜻한 ‘천사의 도시’로 불려왔으며, 얼굴 없는 천사와 같이 익명으로 후원하는 천사시민들도 꾸준히 생겨나고 있다”면서 “얼굴 없는 천사와 천사시민들이 베푼 온정과 후원의 손길을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노송동 일대 주민들은 이러한 얼굴 없는 천사의 뜻을 기리고 그의 선행을 본받자는 의미에서 숫자 천사(1004)를 연상케 하는 10월 4일을 ‘천사의 날’로 지정하고, 주변 6개동이 함께 천사축제를 개최하여 불우이웃을 돕는 등 나눔 행사를 진행해왔다. 또 얼굴 없는 천사의 뜻을 기리고 아름다운 기부문화가 널리 확산될 수 있도록 노송동주민센터 화단에는 ‘얼굴 없는 천사의 비’가 세워졌으며, 주민센터 주변에는 기부천사 쉼터와 천사기념관 등도 만들어졌다.

김리선 기자
김리선 기자
interview365@naver.com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