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일 타계 2주기②] "엄앵란은 내 인기와 성장의 불을 지펴준 연기 파트너"
[신성일 타계 2주기②] "엄앵란은 내 인기와 성장의 불을 지펴준 연기 파트너"
  • 김리선 기자
  • 승인 2020.11.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1월 4일 타계 2주기...1960-70년대 한국영화 중흥기를 이끈 영원한 톱스타
- 유가족, ‘성일가’ 부동산 유산 영천시 기부
- 배우자이자 연기 동지였던 엄앵란과의 55년 인생사
신성일과 엄앵란이 자녀들과 단란한 한때를 보내고 있다./사진=인터뷰365 DB
단란한 한때를 보내고 있는 신성일-엄앵란 가족/사진=인터뷰365 

인터뷰365 김리선 기자 = 11월 4일은 '영원한 톱스타' 신성일 영화배우가 세상을 떠난지 2주기가 되는 날이다. 

불치의 병고를 극복하지 못하고 지난 2018년 81세의 나이에 하늘로 떠났지만, '영원한 청춘배우'로 많은 이들의 기억 속에 남아있다. 

최근 2주기를 앞두고 영화인 가족이기도 한 부인 엄앵란 배우와 아들 강석현 배우, 딸 경아(미국 거주) 수화 씨 등 유가족들이 합의해 신성일 배우가 남긴 영천시 괴연동 ‘성일가’ 부동산 유산을 모두 영천시에 기부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져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참고]☞ [본지 단독] 신성일 영천 생가 전 재산 영천시에 기부

한 세기 가깝게 우리 영화사에서 가장 오랫동안 톱스타의 인기를 누렸던 전설적인 배우 신성일. <인터뷰365> 김두호 편집인의 50여년 취재기록과 자료 서고(書庫)에서 빛바랜 별들의 추억 사진을 시리즈로  공개한다. 작품 영상만 있을 뿐  오로지 사진으로 인물을 소개하던 시절의 오래된 스타들의 활동 모습은 한점 한점에서 그때 그 시절의 애틋한 전설이 피어나는 듯 정감이 느껴진다. ▶[참고] ☞ [신성일 타계 2주기①]시나리오 120씬 몽땅 암기...서울대 지망생에서 대스타로  

엄앵란과 세기의 결혼식..."인기와 성장의 불을 지펴준 연기 파트너"

세 자녀와 함께한 신성일 엄앵란 부부의 가족 사진이 담긴 새해 연하장. 우측 하단엔 "밝은 새해가 되시길 바랍니다."는 신성일의 새해인사가 담겨있다./사진=인터뷰365 

신성일은 윤정희 문희 남정임 등 이른바 1960년대 트로이카시대부터 장미희 정윤희 유지인으로 이어진 1970년대 트로이카시대를 포함해 1995년 활동기까지 작품 공연 파트너가 된 여배우만 120여명에 이른다. 

무엇보다 그의 배우 인생에서 영화의 황금기를 함께 보냈던 배우 엄앵란을 빼놓을 수 없다. 그는 배우자이자 연기 동지였던 엄앵란과 55년의 인생을 함께했다. 

그는 과거 본지와의 인터뷰에서 엄앵란에 대해 "신출내기 연하 배우를 인기 정점의 청춘스타로 밀어 올리고 나의 여자가 되면서 은막을 떠났지만, 현재에 이르기까지 엄앵란의 인생에 대부분이 나의 이야기가 채워져 있듯이 나의 배우 인생도 엄앵란과 연계된 이야기부터 시작된다"고 밝히기도 했다. 

단란한 한때를 보내고 있는 신성일-엄앵란 가족/사진=인터뷰365  
첫째 딸과 단란한 한때를 보내고 있는 신성일-엄앵란 가족. /사진=인터뷰365 
단란한 한때를 보내고 있는 신성일-엄앵란 가족/사진=인터뷰365 

신성일은 데뷔작 '로맨스빠빠'에서 선배이자 이미 인기스타였던 엄앵란과 첫 인연을 맺은 후 다수의 작품에서 호흡을 맞추며 동료배우에서 연인으로 발전했다. 

신성일은 "주연배우가 된 나의 활동 초기에 인기와 성장의 불을 지펴준 연기 파트너가 엄앵란"이라고 회고했다. 

신성일은 '아낌없이 주련다'에 출연한 1962년 '특등신부와 삼등신랑'에서 엄앵란과 공연했고 이듬해 '청춘교실', '가정교사', '말띠여대생' 등 7편, 1964년에는 연간 출연편수 33편 가운데 23편이 엄앵란과 함께 했다. 특히 엄앵란과 호흡을 맞춘 김기덕 감독의 '맨발의 청춘'은 1964년 최고의 갈채를 받아낸 히트영화였다. 

서울 광장동 쉐라톤 워커힐 호텔에서 치러진 신성일-엄앵란 결혼식에 몰려든 군중들./사진=인터뷰365 

신성일은 1964년 정진우 감독의 '배신'을 찍으면서 연기가 아닌 실제의 키스로 상대배우였던 엄앵란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다고 회상했다. 그리고 신성일은 그해 11월 당대 최고의 여배우였던 엄앵란과 세기의 결혼식을 올렸다. 

당시 결혼식이 치러졌던 서울 광장동 쉐라톤 워커힐 호텔에서는 구경꾼 하객 3400여명이 도시락까지 싸들고 몰려들었다. 

신성일은 "당시 결혼식장은 미리 대기한 팬들로 인해 정작 초청받은 하객은 자리가 없었고 밀려나던 접수부도 입구 연못에 빠져 축의금을 받지 못하는 해프닝도 있었다"고 밝히기도 했다. 당시 군중들이 잃어버린 신발만 한 수레가 넘칠 정도였다는 일화도 전설처럼 남아있다.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