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극장, 영국 연극계 최신 화제작 ‘시라노 드베르주라크’ 국내 최초 상영
국립극장, 영국 연극계 최신 화제작 ‘시라노 드베르주라크’ 국내 최초 상영
  • 이수진 기자
  • 승인 2020.09.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립극장, NT Live ‘시라노 드베르주라크’, ‘예르마’ 상영
10월 NT Live 상영작 두 편 ‘시라노 드베르주라크’와 ‘예르마’/사진=국립극장

인터뷰365 이수진 기자 =  국립극장은 오는 10월 14일부터 18일까지 NT Live ‘시라노 드베르주라크’와 ‘예르마’를 달오름극장에서 상영한다고 밝혔다.

영국 국립극장이 2009년 처음으로 선보인 NT Live(National Theatre Live의 약칭, 엔티 라이브)는 영미권 연극계의 화제작을 촬영해 전 세계 공연장과 영화관에서 상영하는 프로그램이다.

국내에서는 2014년 3월 국립극장이 최초로 도입해 매 시즌 4~5편씩 지금까지 총 20편의 작품을 선보였다.

10월 상영작 두 편은 고전 희곡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작품으로, ‘시라노 드베르주라크’를 연출한 제이미 로이드와 ‘예르마’의 사이먼 스톤, 두 젊은 연출가의 번뜩이는 연출력을 볼 수 있다. 각 작품에서 주인공을 맡은 제임스 매커보이, 빌리 파이퍼의 열연과 남다른 해석력을 확인할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하다.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시라노 드베르주라크’는 2019년 11월부터 2020년 2월까지 런던 플레이하우스에서 초연된 최신작이다.

원작은 프랑스 작가 에드몽 로스탕(1868~1918)의 희곡으로, 유난히 큰 코에 대한 콤플렉스 때문에 사랑의 감정을 표현하지 못하는 시라노의 지고지순한 사랑을 그린 낭만적 러브스토리이다. 지금까지 영화⸱뮤지컬 등 다양한 장르로 재탄생했다.

마틴 크림프가 각색하고 제이미 로이드가 연출한 이번 프로덕션은 1640년대 프랑스라는 원작의 배경을 그대로 유지하되, 언어와 무대·의상 등을 현대적으로 풀어낸다.

시라노 역의 배우에게 당연시 돼왔던 커다란 가짜 코와 레이스 달린 의상 등 17세기 요소들을 모두 제거했다. 스탠드 마이크와 의자만 사용한 간결한 무대 위에서 배우들은 랩 배틀을 하듯 대사를 쏟아내며 사랑과 우정에 대한 감정을 표현한다. 영화 ‘원티드’ ‘엑스맨 시리즈’ 등으로 유명한 배우 제임스 매커보이가 주인공을 맡아 화제를 모은 ‘시라노 드베르주라크’는 10월 14일부터 17일까지 총 4회 상영한다.

‘예르마’는 2018년 국립극장의 첫 상영 당시 속도감 넘치는 연출, 빌리 파이퍼의 흡입력 있는 연기력으로 큰 호응을 얻은 작품이다.

원작은 스페인 출신의 시인이자 극작가인 페데리코 가르시아 로르카(1898~1936)의 비극 3부작 중 하나로, 아이를 갖지 못해 좌절한 여인이 폐쇄적인 사회로 대변되는 남편과 대립하는 내용을 담았다.

영 빅 시어터가 제작해 2016년 초연 후 2017년 재공연한 이 프로덕션은 연출을 맡은 사이먼 스톤이 원작의 줄거리만 남기고 배경을 현대 런던으로 옮겨와 새롭게 각색했다. 시적인 전개가 특징인 원작과 달리 이번 작품은 시와 노래가 아닌 일상의 언어를 사용해 직설적으로 이야기를 풀어간다.  영국 주간지 ‘타임아웃’은 “사이먼 스톤의 엄청난 에너지가 고전을 파격적으로 진전시켰다”라고 극찬했다.

이 작품으로 2017년 로런스 올리비에상 여우주연상을 받은 빌리 파이퍼의 압도적인 연기가 관전 포인트인 ‘예르마’는 10월 16일부터 18일까지 총 3회 상영한다.

앞서 국립극장은 수도권 지역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연장 및 추석 특별방역에 따라 NT Live ‘시라노 드베르주라크’ 개막일을 당초 10월 8일에서 14일로 연기한바 있다. 10월 상영작 두 편은 방역 당국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객석 띄어 앉기’를 실시한다.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