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찬, "어머니 이름에 '님' 자를 붙여 부르고 있다"
김수찬, "어머니 이름에 '님' 자를 붙여 부르고 있다"
  • 김영진 기자
  • 승인 2020.08.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파워FM)
(사진=SBS 파워FM)

인터뷰365 김영진기자 = 가수 김수찬이 재치있는 입담으로 관심을 끌고 있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의 '퀴즈 테마파크' 코너에는 김수찬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수찬은 "어머니가 나를 일찍 낳았다"며 "어머니가 나를 키울 만큼 키웠다면서 '어머니'를 은퇴하겠다고 했다. 나는 그 마음을 인정한다"고 고백했다.

이어 "그래서 어머니를 '누나' 혹은 이름에 '님' 자를 붙여 부르고 있다"고 밝혀 훈훈함을 자아냈다.

또 어머니에게 불러주고 싶은 곡으로 현영의 '누나의 꿈'을 꼽았다.

한편 김수찬은 '미스터트롯'으로 얼굴을 알린 뒤 신곡 '엉덩이'를 발표, 각종 예능에서 활약하고 있다.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