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사 1인당 평균 연봉 9602만원...‘연봉킹’은 메리츠종금증권 1억 3031만원
금융사 1인당 평균 연봉 9602만원...‘연봉킹’은 메리츠종금증권 1억 3031만원
  • 이승한 기자
  • 승인 2020.04.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험사 연봉킹은 코리안리 1억2400만원
금융권 연봉 순위/출처=사람인

인터뷰365 이승한기자 = 국내 금융사의 1인당 평균 연봉이 9600만원대로 조사됐다. 이중 직원 1인당 급여가 가장 높은 금융사는 메리츠종금증권이었다. 

16일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이 매출액 상위 30대 금융사 중 2019년 사업보고서를 공시한 26개사의 직원 연봉을 분석한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

이들 금융사의 1인당 평균 연봉은 9602만원으로 집계됐다. 금융사를 제외한 매출 상위 100대기업의 평균 연봉이 8358만원인데 비해 1244만원이 높은 수치다.

직원 1인당 급여는 △메리츠종금증권이 1억 3031만원으로 가장 높았다. 이어 △코리안리(1억 2400만원) △NH투자증권(1억 2300만원) △케이비증권(1억 1900만원) △한국투자증권(1억 1382만원) △신한금융투자(1억 1100만원) △한국씨티은행(1억 700만원) △미래에셋대우(1억 400만원) △하나은행(1억 100만원) △교보생명보험(1억 100만원) 등이 상위 10위권에 들었다.

특히, 조사대상 증권사 6곳 모두 평균 연봉이 1억원을 넘는 것으로 나타나 증권사의 강세가 두드러졌다.

성별로 살펴보면, 남성(1억 1679만원)이 여성(7163만원)보다 4516만원 더 많았다.

남성은 △메리츠종금증권(1억 5260만원) △NH투자증권(1억 4515만원) △코리안리(1억 3600만원) △한국투자증권(1억 3584만원) △케이비증권(1억 3554만원) 등의 연봉이 높았다. 조사대상 기업 중 무려 24개사가 평균 연봉 1억 이상을 받았다.

여성은 △코리안리(9900만원) △케이비증권(9449만원) △NH투자증권(9176만원) △한국씨티은행(8800만원) △한국투자증권(8474만원) 등 순이었다. 그러나 남성과 달리 평균 연봉 1억 이상인 곳은 한 곳도 없었다.

금융사들의 근속연수는 △한화생명이 17.8년으로 1위였다. 이어 △한국씨티은행(17년) △우리은행(16.5년) △국민은행(16.3년) △교보생명보험(16년)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15.2년) △신한은행(14.9년) △삼성생명(14.8년) △하나은행(14.6년) △케이비증권(14.3년) 등이 10위 내에 이름을 올렸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